​"아모레퍼시픽 올해 실적 '상저하고' 전망"[미래에셋대우]

조은국 기자입력 : 2019-03-20 01:00

[사진=아주경제DB]

아모레퍼시픽이 하반기부터는 실적 개선을 이룰 수 있을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미래에셋대우는 20일 아모레퍼시픽의 실적이 지난해 낮은 기저에도 불구하고 면세채널 외 기타 부문에서 부진해 1분기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11% 늘어난 2619억원에 그칠 것이라고 전망했다.

정우창 미래에셋대우 연구원은 "올해 하반기부터 실적 회복이 예상되고, 하반기 연결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약 60% 증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 연구원은 "올해 중국 매출 성장 가속화를 위해 중국 내 온라인·오프라인 판매 채널 확대에 주력할 것"이라며 "중국 럭셔리 백화점 내 설화수 매장 40개를 추가 출점해, 중국 내 설화수 매장 수를 올해 말까지 200개 이상으로 늘어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미래에셋대우는 아모레퍼시픽에 대한 투자의견은 단기매수(Trading Buy), 목표주가는 21만원을 제시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