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프, 1월 車 판매 812대...수입 SUV 브랜드 1위 등극

신희강 기자입력 : 2019-02-13 09:53
- 전년 동기 대비 185.9% 상승...소형 SUV 레니게이드 점유율 66.9%

 


FCA 코리아 '지프(Jeep)'가 수입 SUV 브랜드 판매 1위를 차지해 눈길을 끈다.

13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가 발표한 수입차 등록대수 자료에 따르면 지프는 지난 1월 한 달간 총 812대를 판매, 전년동기대비 185.9%의 높은 성장률을 보였다. 이는 수입 SUV 브랜드 23개를 통틀어 가장 많은 판매량이다.

지프의 레니게이드의 경우 394대가 등록, 수입 소형 SUV 시장에서 66.9%라는 압도적인 점유율을 차지했다. 레니게이드는 지난 2017년에도 총 2169대가 판매되면서 베스트셀링 소형 SUV의 저력을 과시했다.

지난해 7월 출시된 준중형SUV 올 뉴 컴패스도 152대가 판매되며 꾸준한 인기를 보이고 있다. 올 뉴 컴패스는 소형 SUV 레니게이드와 중형 SUV 체로키 사이의 컴팩트 SUV로 지프의 핵심 SUV 라인업을 완성하는 동시에 새로운 기회를 제공할 견인차 역할을 하고 있다.

FCA 코리아는 SUV 대표 브랜드로서 입지를 구축하기 위해 집중적인 투자와 노력을 이어 나갈 예정이다.

우선 올해 상반기까지 FCA 코리아 공식 전시장을 모두 지프 전용 전시장으로 전환할 예정이다. 고객과의 접점 확대 및 지프 브랜드 로열티 강화를 위한 다양한 마케팅 활동 전개로 SUV 전문 브랜드로서의 존재감을 강화하겠다는 복안이다.

매월 셋째 주 토요일도 ‘Jeep Café Day(지프 까페 데이)’로 지정한다. 보다 많은 고객들이 지프의 다양한 모델들을 직접 시승하고 브랜드 라이프스타일을 체험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겠다는 것. 지프 까페 데이는 오는 16일 전국 17개 전시장에서 동시에 진행될 예정이다.

파블로 로쏘 FCA 코리아 사장은 “국내 고객들의 SUV에 대한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올해에도 다양한 신차를 선보일 예정이며, 이를 통해 더 많은 고객들에게 지프 브랜드 경험을 선사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