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손혜원 기자회견에 "사실 왜곡 중단하라"

서민지 기자입력 : 2019-01-23 16:24
"금귀월래하는 건 많은 국민이 아는 사실"

손혜원 기자회견에 반박한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 [연합뉴스]

목포를 지역구로 둔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은 23일 목포 부동산 투기 의혹에 휩싸여 최근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한 손혜원 의원이 목포 현장에서 기자회견을 한 데 대해 "사실 왜곡을 중단하라"고 지적했다.

박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손 의원이 기자회견에서 "선거 때도 후보들이 여기 몇 명 안 사니까 안 온다. 2년 동안 두 달에 한 번씩 내려왔지만 한 번도 여기서 지역 국회의원을 본적이 없다. 여기가 그런 동네"라고 부연한 것을 반박했다.

박 의원은 "내가 금귀월래(金歸月來·금요일마다 서울의 집으로 돌아와 주말을 보내고 월요일 아침 일찍 지방의 직장으로 돌아가는 것) 하는 건 목포 시민이 알고 있고, 많은 국민도 아는 사실"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손 의원이 목포역을 옮기는 것을 박 의원이 반대했다고 한 데 대해서도 박 의원은 "임성역으로 옮기려는 계획을 현재 목포역으로 수정하는데 3년이 걸렸다는 것도 이미 알려진 사실"이라면서 "역사를 옮긴다는 말은 금시초문이며 역사를 옮기면 문화재는 초토화된다"고 언급했다. 

한편, 손 의원은 이날 오후 전남 목포의 폐공장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이해충돌을 우려하는 질문에 "버려진 도시에 사람들이 오게 만드는 건 좋은 것 아니냐"면서 "땅값 오르자고 한 게 아니라 이 동네에 많은 사람들이 관심을 가졌으면 하는 마음으로 한 것"이라고 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