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포토] 요르단 꺾은 베트남 현지 흥분의 도가니.."이게 박항서 매직!"

윤세미 기자입력 : 2019-01-21 08:06
베트남, 요르단 꺾고 아시안컵 8강 진출

[사진=afcasiancup 인스타그램 공식계정 ]


베트남 현지가 '박항서 매직'에 흥분의 도가니로 변했다. 베트남 축구 국가대표팀이 20일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16강 전에서 B조 예선 1위로 올라온 중동의 강호 요르단을 꺾고 8강에 진출하면서다.  

20일 거리응원을 펼치던 베트남 시민들은 패널티킥 후 8강에 진출이 확정되자 흥분과 감동을 감추지 못했다. 

베트남은 20일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알막툼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시안컵 16강전 요르단과 경기에서 정규 시간과 연장전에서 1-1로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결국 승부차기 접전에서 4-2로 웃으며 8강 진출에 성공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