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5mc, 대한적십자사에 건강기부계단 적립 성금 전달

황재희 기자입력 : 2019-01-17 08:19
7호선 강남구청역 ‘아트건강기부계단’ 적립금, 위기가정 의료비로 지원

365mc와 서울교통공사가 7호선 강남구청역에 설치된 아트건강기부계단 캠페인에서 적립된 기부금을 지난 16일 대한적십자사에 기부했다. 사진은 왼쪽부터 김석호 서울교통공사 홍보실장과 김남철 365mc네트웍스 대표이사, 김영수 대한적십자사 서울지사 사무처장.  [사진=365mc 제공 ]

비만클리닉∙지방흡입 의료기관 365mc가 서울교통공사와 함께 7호선 강남구청역에 설치된 ‘아트건강기부계단’으로 모인 성금 518만160원을 최근 대한적십자사에 전달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해 아트건강기부계단을 이용한 시민은 51만8016명으로 확인됐다. 2017년 이용자수인 43만4168명보다 약 10만명이 늘었다.

365mc와 서울교통공사는 2017년 3월 7호선 강남구청역에 에스컬레이터 대신 계단을 이용하는 사람 수만큼 기부금이 쌓이는 아트건강기부계단을 공동으로 설치했다. 1명이 계단을 이용할 마다 365mc가 10원을 기부하고, 성금은 위기 가정 의료비 지원을 위해 쓰인다.

아트건강기부계단에는 예술작품을 감상할 수 있도록 서양화가 자임(JAIM)과 사진작가 홍성용 씨 작품이 담겨져 있다. 계단을 이용하면 보통 걷기의 세 배, 빨리 걷기의 두 배 가량 칼로리를 소모할 수 있다.

김남철 365mc네트웍스 대표이사는 "시민들의 활기 넘치는 삶을 위해 건강도 지키고 사회에 나눔활동도 할 수 있도록 아트건강기부계단을 기획했다"며 "더 많은 분들이 에스컬레이터 대신 아트 건강기부계단을 이용해 사회에 더 큰 온정을 나눌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태호 서울교통공사 사장은 “지하철을 이용하는 시민들과 함께 만든 성금을 지난해에 이어 기부하게 돼 뜻깊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으로 공사의 사회적 책임을 적극 실현할 것”이라고 전했다.

기부금 전달식은 지난 16일 7호선 강남구청역 ‘아트건강기부계단’에서 열렸다. 전달식에는 서울교통공사 김석호 홍보실장, 365mc네트웍스 김남철 대표이사, 대한적십자사 서울지사 김영수 사무처장이 참석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