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여경협, 제18회 한국여성경제포럼 개최···여성기업인 200여명 참석

오수연 기자입력 : 2018-12-07 18:20수정 : 2018-12-07 18:20
공병호 공병호경영연구소 소장 '향후 10년 환경변화와 기업의 미래준비' 강연

7일 서울 소공동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열린 제18회 한국여성경제포럼에서 공병호 소장이 초청강연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여성경제인협회 제공]


한국여성경제인협회는 7일 한국여성정책연구원, IBK기업은행과 함께 서울 소공동에 있는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제18회 한국여성경제포럼'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한국여성경제포럼은 경제·경영정보를 제공하며, 정책 건의의 장 역할을 하는 여성기업 특화 포럼이다. 지난 2013년부터 개최됐다.

이번 포럼에서는 한무경 한국여성경제인협회장, 권인숙 한국여성정책연구원장, 최석호 IBK기업은행 기업고객그룹 부행장, 최현숙 IBK기업은행 여신운영그룹 부행장 등 여성기업인과 유관기관, 경제전문가 200여 명이 참석했다.

공병호 공병호경영연구소 소장은 포럼에서 '향후 10년 환경변화와 기업의 미래준비'라는 주제로 강연했다.

공병호 소장은 저성장 시대의 특징으로 소비자들이 가격에 민감해지는 특성을 설명하며 "'가격 파괴형' 상품이 주류가 될 것"이라고 말하는 동시에 "프리미엄 고가 상품을 예시로 들며 '위로형 상품'으로 성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빛과 그림자와 같이 새로운 시장에서 이익을 보는 사람과 손해를 보는 사람이 있을 수밖에 없다"며 "시장 흐름에 따라 경영자의 의식이 바뀌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밖에도 이날 행사에서는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여성기업종합지원센터와 IBK기업은행이 '여성기업 정보세션'을 통해 입찰정보서비스, 여성기업 일자리 허브, IBK동반자컨설팅 등 여성기업이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정보를 소개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