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칠성음료, 비케이바이오와 업무협약 "내년에 새 숙취음료 출시"

이규진 기자입력 : 2018-11-29 10:10
숙취해소에 좋은 다양한 제주산 천연원료 분석, 연구하고 향후 공동 지식재산권 등록도 추진

[롯데칠성음료 김상태 영업본부장(왼쪽)과 비케이바이오 최혁준 대표이사가 지난 28일 제주 구좌읍에 위치한 ‘비케이바이오(BK bio)’ 본사 대회의실에서 숙취해소음료 공동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체결했다. 사진= 롯데칠섬음료 제공]



내년 하반기에 기존 제품과 차별화된 원료를 사용한 롯데칠성음료의 새로운 숙취해소음료를 만나볼 수 있다.

롯데칠성음료는 지난 28일 제주 구좌읍에 위치한 ‘비케이바이오(BK bio)’ 본사 대회의실에서 김상태 롯데칠성음료 영업본부장, 최혁준 비케이바이오 대표이사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숙취해소음료 공동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롯데칠성음료는 바이오소재 전문기업이자 제주향토 강소기업인 비케이바이오의 차별화된 경쟁력을 토대로 숙취해소에 도움을 주는 다양한 제주산 천연원료 확보 및 분석을 위한 공동 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다. 또한, 기존 제품보다 더 효과적으로 혈중 알코올 및 아세트알데히드 농도를 감소시키는 기능 성분을 활용한 숙취해소음료의 개발 및 생산에도 협력해 나갈 방침이다.

이번 협약은 롯데칠성음료의 오픈이노베이션 프로젝트 중 하나로 숙취해소제품에 대한 공동 연구개발을 통해 향후 지식재산권 공동 출원도 추진할 계획이다.

롯데칠성음료와 손잡은 비케이바이오는 지난 2000년에 설립되어 기능성식품, 제약 및 화장품 원료에 사용되는 바이오 소재를 전문적으로 연구개발하고 생산하는 전문기업이다. 제주산 농산물 가공 및 농축액, 주스, 유제품의 생산, 판매도 하고 있으며 ‘제주 청보리(보리차)’, ‘어니스틴 주스’ 등 자체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숙취해소제품에 연구 및 개발 경험이 풍부한 비케이바이오와 손잡게 되어 기대가 크다.”라며, “비케이바이오와 활발한 교류 및 공동개발을 통해 한국인의 체질과 입맛에 맞는 숙취해소음료를 내년 하반기에 자신있게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GROUND OPEN 구독 누르면, 경품이 쏟아진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