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올해의 신성장 기업’에 유망 중소기업 10곳 선정

(안동) 최주호 기자입력 : 2018-11-13 04:03
연매출 10억 원 이상, 최근 2년간 매출액 10%이상 성장기업

경상북도는 12일 도청 회의실에서 ‘2018년 경상북도 신성장기업’에 선정된 기업에 대한 시상식을 가졌다. [사진=경상북도 제공]


경상북도는 12일 도청 회의실에서 경영혁신과 기술개발로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2018년 경상북도 신성장기업’에 선정된 기업에 대한 시상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도는 올해 신성장 기업으로 ㈜영호엔지니어링, ㈜현대아이티, ㈜제이와이오토텍 등 10개 유망 중소기업을 선정했다.

경상북도 신성장기업은 연간 매출 10억 원 이상, 최근 2년간 당기 순이익이 발생하고 매출액이 10%이상 성장한 기업을 대상으로 매년 시군 및 기업관련 유관기관의 추천을 받아 매출액 증가율, 기술개발 실적, 수출비중 등을 종합평가해 선정하고 있다.

㈜영호엔지니어링(구미)은 디스플레이 물류자동화 장비 제조업체로서 축적된 기술과 연구개발로 최근 매출 증가율이 136%로 급성장했으며, 매출 중 수출 비중이 62%로 해외시장 진출이 활발한 기업이다.

㈜현대아이티(김천)는 스마트보드 제조업체로서 기술혁신과 품질향상으로 최근 매출이 36% 증가했으며, 매출 중 수출 비중이 37%인 해외조달시장에서 성공한 기업이다.

㈜제이와이오토텍(경주)은 자동차 흡차음부품 제조업체로서 기술혁신과 유럽 등 해외 영업활동을 통해 최근 매출이 22% 증가하였고, 매출액의 66%이상을 수출로 전환하고 있는 대표적 신성장기업이다.

이 밖에 ㈜기남금속(경산), 코힙스테크(경산), ㈜완성(김천), ㈜에이스씨엔텍(영주), ㈜오토탑(영천), ㈜대구정밀(칠곡), ㈜유니코정밀화학(포항)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들 기업에는 중소기업 운전자금 우대지원(5억 원), R&D 우선 지원, 해외 박람회 참여 등 다양한 기업지원 혜택이 제공된다.

전우헌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어려운 경제 환경에서도 꾸준한 기술개발로 기업의 경쟁력 제고는 물론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애써준데 대해 감사드린다”며 “좋은 일자리창출을 위해서는 중소․벤처기업의 성장이 필수적인 만큼 앞으로도 기업하기 좋은 경북을 만들기 위해 행정적․재정적 지원 등 지속적인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