南北, 12일 도로공동연구조사단 2차 회의 개최

최신형 기자입력 : 2018-11-09 11:19
남북 도로 연결 현대화 위한 공동연구조사 속도낼 듯

이유진 통일부 부대변인.[사진=연합뉴스]


남북이 12일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에서 도로공동연구조사단 2차 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유진 통일부 부대변인은 9일 정례 브리핑에서 "북측이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통해 제2차 회의 개최를 제의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남북 도로공동연구조사단 2차 회의에서는 동해선 도로 현지공동조사 일정 등을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남북 도로 연결 및 현대화를 위한 공동연구조사에 속도가 붙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번 2차 회의에는 북측에서 김기철 국토환경보호성 부처장 등 8명이, 남측에서 백승근 국토교통부 국장 등 5명이 각각 대표로 참석한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