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신인 가수 도윤, 싱글앨범 ‘이쁘이’ 24일 발매···인디신에서 기본기 갖춘 신인 아닌 신인

장윤정 기자입력 : 2018-10-25 16:19수정 : 2018-10-25 16:19
 

[사진= DSK엔터테인먼트]


신인 가수 도윤이  24일 디지털 싱글앨범 '이쁘이'를 발매하고 트로트계에 신바람을 예고했다.

도윤은 오랜 시간 인디신에서 음악 활동을 하며 기본기를 닦은 실력파 가수다.

트로트 뿐 아니라 헤비메탈, 발라드, 포크 등 모든 장르를 소화하는 '올라운드 뮤지션'으로 평가된다.

무엇보다 4옥타브를 훌쩍 뛰어넘는 가창력에 깊은 감성까지 갖고 있어, 트로트계의 단비 같은 가수로 기대를 모은다.

거물급 작곡가들도 도윤과 그의 앨범에 주목하고 있다.

록그룹 버즈의 메인 프로듀서로 활동하며 록음악계 큰형님으로 불리는 이상준 작곡가, 그리고 임재범의 히트곡 '낙인'과 오리콘차트 1위에 올랐던 장근석의 '렛미크라이' 등을 만든 김종천 작곡가도 도윤의 가창력과 끼를 높게 평가했다.

도윤은 신곡 '이쁘이'에 대해 "내가 사랑하는 사람에게 바치는 노래, 여자들의 마음을 말랑말랑 하게 만드는 노래"라고 소개했다.

이쁜이 대신 이쁘이란 애교스런 말로 여심을 녹이고, 이쁘이가 반복되는 중독성 있는 가사는 대중에게 친숙히 다가갈 것으로 보인다.

신나는 멜로디와 리듬, 그리고 간절한 가사는 결혼식 축가로도 안성맞춤이다.

'이쁘이'를 들은 이상준 작곡가는 "전체적으로 남자다움과 부드러움이 섞여 곡의 역동성을 극대화시켰다"며 "기존 트로트에서 느끼지 못했던 묘한 매력과 중독성 있는 곡"이라고 평가했다.

도윤은 "한 여자를 향한 남자의 진심이 담긴 가사는 잔잔한 감동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항상 노력하고 겸손한 자세로 임하는 가수가 되겠다”고 다짐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