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도예가 김광길 22일부터 인사동서 '연잎 이야기–여름' 개인전

(광주)장봉현 기자입력 : 2018-08-21 11:41수정 : 2018-08-21 11:41

김광길 개인전[사진=도예가 김광길]


전남 강진 태생인 도예가 김광길의 '연잎 이야기–여름'전이 22일부터 28일까지 서울 종로구 인사동 갤러리 라메르 제3전시실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회는 김광길의 10번째 개인전으로 '여인'을 비롯한 총 20점의 작품과 설치 작품으로 구성됐다.

전북 남원에서 서남대 교수로 재직해온 김 작가는 일본 사쓰마 도자기의 꽃을 피운 조선도공들을 그리며 그 원류가 된 남원의 도예를 부흥시키기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여 왔다.

그가 운영위원장을 맡아 올해로 7년차를 맞는 남원 국제도예캠프는 세계 20여국 200여명이 넘는 작가들이 참여하는 남원의 도예 브랜드로 자리를 굳혀가고 있다.

김광길 작가는 "새로운 창(窓)으로 세상을 바라보고 싶었다"며 "이번 전시회가 일상에 지친 현대인들에게 삶의 정화(淨化)와 여백의 모티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