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임 후 첫 사회공헌 활동으로 농촌 찾은 ​김광수 회장

양성모 기자입력 : 2018-06-17 12:49

농협금융지주 김광수 회장과 임직원 봉사단 30여명은 15일 경기도 여주시 소재 농가를 찾아 본격적인 영농철 일손돕기를 실시했다.[사진=NH농협금융지주 제공]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 등 임직원 봉사단 30여명은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15일 경기도 여주시 가남읍 소재 농가를 방문해 농촌일손돕기에 나섰다.

지난 4월말 취임 후 첫 번째 사회공헌활동으로 농촌일손돕기에 나선 김광수 회장은 임직원들과 함께 직접 농가를 찾아가 복숭아 봉지 씌우기, 가지 수확 및 선별, 마을 환경정비 등 다양한 활동으로 영농철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을 지원했다.

이날 농업인들과 오찬을 함께한 김광수 회장은 “직접 농사일을 도와보니 우리 농업인들의 노고와 농업의 소중한 가치를 더욱 느낄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농협금융은 농촌과 농업인의 든든한 버팀목으로서 농가의 소득증대에 앞장서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농협금융은 농번기를 맞아 은행, 생명보험, 손해보험, 증권 등 자회사들과 함께 농가 실정에 맞는 다양한 농촌일손 돕기를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