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평택 산란계 농장서 AI,17일 경기 전역 일시 이동 중지..위반 시 최고징역1년

이광효 기자입력 : 2018-03-17 13:48수정 : 2018-03-17 13:48
1만개소에 적용

고병원성 H5N6 조류 인플루엔자(AI) 확진 판정을 받은 경기도 평택시 한 산란계 농장 주변에서 지난 1월 29일 오후 방역 관계자들이 살처분 한 닭 매몰작업을 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경기도 평택 산란계 농장서 조류 인플루엔자(AI)가 발생해 경기 전역에 일시 이동 중지 명령이 내려졌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16일 경기 평택 소재 산란계(병아리) 농장에서 AI 의사환축 발생에 따른 정밀검사 결과 H5항원, 동 농장에서 분양된 경기 양주 소재 산란계(병아리) 농가의 간이검사 결과 양성이 확인돼 경기 전역에 대해 일시 이동 중지 명령을 발령했다.

이번 경기 전역 일시 이동 중지는 이 날 개최된 가축방역심의회(서면심의) 결과를 토대로 17일 00시부터 24시까지 24시간 동안 실시된다.

이에 따라 이 기간 동안 가축ㆍ축산관련 종사자ㆍ차량은 이동중지 명령이 해제될 때까지 가금류 축산농장 또는 축산관련 작업장에 출입이 금지된다.

경기 전역 일시 이동 중지 적용대상은 국가동물방역통합시스템(KAHIS)에 등록된 약 1만개소(가금농가 3960개소, 도축장 11개소, 사료공장 102개소, 차량 6725대 등)다.

농식품부는 경기 전역 일시 이동 중지 기간 중 중앙점검반을 구성(8개반, 16명)해 농가 및 축산관련 시설의 적정 이행여부를 점검하고, 위반사항 적발 시 관련 법령에 따라 벌금 및 과태료 부과 등 강력 조치할 계획이다.

경기 전역 일시 이동 중지 명령을 위반한 경우 ‘가축전염병예방법’ 제57조에 따라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