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한국관광공사와 ‘2018 신(新)중년 호텔리어 양성 과정’ 개설

권지예 기자입력 : 2018-01-24 08:39

[사진= 야놀자]

숙박 O2O(온·오프라인 연계 서비스) 기업 야놀자가 한국관광공사와 ‘2018 신(新)중4년 호텔리어 양성과정’을 개설한다고 24일 밝혔다. 

‘신(新)중년 호텔리어’란 고객 유치를 위한 프런트오피스와 고객 만족을 위한 하우스 키핑 능력, 그리고 외국어 및 서비스 매너까지 갖춘 멀티태스킹 전문 호텔 인재를 말하며, 이번 교육 과정은 오는 2월부터 6월까지 2차에 걸쳐 시범 운영한다.

교육 과정은 학력, 경력에 상관없이 누구나 습득 가능한 수준의 내용으로, 호텔의 3가지 핵심 업무인 프런트, 컨시어지, 하우스키핑 직무를 수행하는데 필요한 이론 및 실습 교육으로 구성된다. 취업 연계 시 업무에 바로 투입될 수 있는 현장 적응력을 배양하기 위한 현장 견학 및 실습 과정도 포함돼 있다.

교육 대상은 서울, 경기, 인천 지역에 거주하는 경력단절 여성(41세~50세)과 호텔 취업을 원하는 신중년(51세~69세)을 대상으로 한다. 외국어(영어·중국어·일본어) 구사 가능자는 우대한다. 교육은 오는 2월 5일부터 27일까지 총 15일간 60시간에 걸쳐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야놀자 평생교육원에서 진행되며, 수강료는 전액 무료다.

1차 교육 과정 모집 기간은 오는 30일까지다. 이후 2월 1일과 2일 양일간 사전 면접을 통해 20명을 선발한다. 

김태현 야놀자 평생교육원장은 “이번 과정이 시니어와 경력단절 여성 등 취업 취약계층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하는 동시에 구인난을 겪고 있는 숙박업에는 전문성을 갖춘 노동력을 공급할 수 있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맞춤형 취업 연계 교육을 강화해 신중년과 경력단절 여성들의 취업경쟁력을 높여 인생 2막을 열어가는데 든든한 파트너가 되겠다”고 밝혔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