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교통사고 사망' 전기상, 생전 "故장자연 리스트 포함? 살인행위와 다를 것 없어"

전기연 기자입력 : 2018-01-14 00:00수정 : 2018-01-14 00:00
새벽 횡단보도 건너다가 택시에 치여 숨져

[사진=연합뉴스]


드라마 '꽃보다 남자'를 연출한 전기상 감독이 교통사고로 사망한 가운데, 故 장자연 사건과 관련 발언에 대해 다시금 관심이 솓아지고 있다.

KBS '꽃보다 남자' 종방연에서 전기상 감독은 故 장자연에 대해 "마지막 촬영 때 무척 밝은 표정이어서 자살 소식에 가슴이 아팠다. 그 뒤로 벌어지는 일들에 더 안타까운 마음이 든다"고 말했다.

이어 전기상 감독은 장자연 리스트에 자신의 이름이 올라와 있다는 루머에 대해 "그것은 살인행위와 다를 것이 없다. 내가 이 일을 계속해야 하나 싶었고, 이 드라마가 끝나면 그만둬야겠다는 생각도 했다"고 심경을 밝혔다.

13일 TV리포트에 따르면 이날 새벽 전기상 감독은 횡단보도를 건너다가 달려오는 택시에 치여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사망했다.

시신은 여의도 성모병원에 안치됐으며, 빈소는 아직 차려지지 않았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