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TP,실감콘텐츠체험관 ‘탐’, 시즌Ⅱ로 새 출발

박흥서 기자입력 : 2017-12-13 15:21
콘텐츠 업그레이드…새해 본격 운영 앞서 체험 가능
가상 및 증강현실 등을 통해 시민들의 오감을 자극하는 실감콘텐츠체험관 ‘탐’(인천시 동구 서해대로 520번길 12)이 새 단장을 마치고 새롭게 손님을 맞는다.

인천경제산업정보테크노파크(인천TP)는 콘텐츠 업그레이드 및 신규 콘텐츠 도입 등 대대적인 개편을 통해 새해부터 탐 시즌2 운영에 들어간다고 13일 밝혔다.

탐은 시민들이 VR(가상현실)과 AR(증강현실) 등 차세대 실감콘텐츠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곳으로, 인천 고유의 역사·문화자원과 융합된 스토리형 자체 제작 실감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탐 시즌 2는 ‘동양의 마법사 탐’을 통해 인천 개항기 시절의 역사·문화와 정보통신기술(ICT) 등을 익힐 수 있도록 기존 16종의 콘텐츠를 24종으로 업그레이드하거나 추가했다. 탐 체험공간은 지하 1층~3층 등 4개 층으로 각 층마다 테마를 둬 운영된다.

실감콘텐츠체험관 ‘탐’ 전경[사진=인천TP]


탐은 정식 오픈에 앞서 오는 31일까지 시즌 2를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맛보기 체험기간을 운영한다. 이용신청은 탐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인천TP 문화산업팀 으로 문의하면 된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