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조세회피처 지정에…원·달러 환율 상승 출발

안선영 기자입력 : 2017-12-06 09:34

[사진=유대길 기자]


유럽연합(EU)이 한국을 조세회피처 블랙리스트 국가로 선정했다는 소식에 원·달러 환율이 상승 출발했다.

6일 서울 외환시장에 따르면 원·달러 환율은 전일보다 1.7원 오른 달러당 1087.5원에 거래를 시작했다.

EU는 5일(현지시간) 한국을 비롯한 17개 국가를 조세회피처 블랙리스트 국가로 선정했다.

우리 정부가 외국인 투자 지역과 경제자유구역 등에 투자하는 외국 기업에 소득·법인세 등 감면 혜택을 주는 것과 관련해 투명성이 떨어지는 것을 문제 삼은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EU가 블랙리스트 국가들에 어떤 제재를 취할지는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한국이 조세회피처 블랙리스트 대상에 들어가면서 신뢰도에 악영향을 줄 수 있어 원화 약세로 작용할 전망이다.

한편, 이날 코스피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0.07포인트 오른 2510.19에 개장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