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구헤선, 어린이 병원 환우들 위해 미술 작품 기부

최송희 기자입력 : 2017-11-23 15:55수정 : 2017-11-23 15:55

어린이병원 환우들 위해 미술작품을 기부한 배우 구혜선[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구혜선이 세브란스 어린이병원의 어린 환우들을 위해 개인 미술 작품을 기부했다.

구혜선은 최근 서울 서대문구에 위치한 세브란스 어린이병원에 자신의 피아노 악보 및 사운드와 그림 총 26점을 기부했다.

작품들은 현재 세브란스 어린이병원의 계단, YG라운지, 구혜선∙안재현 심리실, 엘리베이터 앞 등에 13점이 설치돼 있는 상태다. 나머지 13점의 작품은 반기별로 교체할 예정.

구혜선의 작품은 올해 1월 서울 서초구 예술의 전당에서 개최됐던 개인전 ‘다크 옐로우(dark YELLOW)’의 작품들로, 틀에 박혀 있지만 자신에 내재되어 있는 자유로움에 대한 동경, 그리고 꿈을 이루고자 하는 의지를 표현했다.

구혜선은 올해 초 알레르기성 질환으로 인해 입원한 뒤 모든 활동을 중단하고 치료를 받던 중에도 희귀난치성질환 환아들을 위해 기부를 하게 됐고, 이후 아동미술지도자 자격증을 땄다는 소식까지 전하며 선행을 생활화 해 왔다.

이에 구혜선은 “드라마 촬영을 하면서 병원에 오랫동안 입원을 하시는 환자분들의 주변을 보게 됐다. 차갑게 느껴질 수 있는 장소(주사실 또는 계단) 곳곳에 그림을 두어 온기가 되어드렸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하게 됐다. 그림으로나마 가까이에서 작고 따뜻한 위로를 드렸으면 한다”며 기부의 의미를 전했다.

한편 지난 7일 구혜선은 배우 생활 틈틈이 발표해 온 음원 30여 곡의 악보를 모아 ‘구혜선 악보집’을 출간했다. 자신이 전곡 작사 작곡한 악보집에는 지난 2015년 중국 음원사이트에서 1위를 차지한 피아노 연주곡 ‘레인(Rain)’을 비롯, 자신이 제작한 영화 ‘복숭아나무’ 오리지널사운드트랙(OST), 남편 안재현과 함께 출연한 예능 ‘신혼일기’ 수록곡 ‘겨울일기’ 등이 실렸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