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S,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2017' 개최

권지예 기자입력 : 2017-10-25 15:06

삼성SDS 사이버보안사업팀장 한성원 상무가 컨퍼런스에서 환영사를 발표하고 있다.[사진= 삼성SDS]

NH농협은행, 아모레퍼시픽, 인터파크 등 다양한 업종의 120여개 국내 기업 정보보호 최고책임자 및 실무자가 모여, 최근 발생한 보안 사고에 대한 대응과 머신러닝 기술을 활용한 기업 보안 강화 등에 대한 생각을 공유하는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2017'이 열렸다.

삼성SDS는 25일 삼성SDS 상암IT센터에서 'Cyber Security Conference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2017'을 개최했다.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지난 해에 이어 두 번째로‘최신 보안 위협 및 대응 기술 동향’을 주제로, 기업 보안 강화·생체 인증을 활용한 비밀번호 관리의 문제점 해결 및 클라우드 사용 확대에 따른 보안 강화 방안 등이 공유됐다.

특히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랜섬웨어에 대한 해결 방안 으로 머신러닝과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축적한 파일의 특성정보를 활용하여 랜섬웨어가 감염되기 전에 차단하는 PC보안 솔루션이 제시됐다.

한성원 삼성SDS 사이버보안사업팀장 상무는 “기업의 사이버 보안은 랜섬웨어, 신종 APT(Advanced Persistent Threat : 지능형 지속 위협) 공격 등으로부터 매일매일 새로운 도전을 받고 있어 선제적인 준비와 실시간 대응이 필요하다”며 “이번 컨퍼런스는 사이버 보안 사고에 대해 서로 의견을 교환하고 대안을 찾아 보는 소중한 기회였다”고 말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