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군포문화재단]


아주경제 박재천 기자 = (재)군포문화재단 광정동청소년문화의집이 7일 현대케피코로부터 100만원 상당의 후원물품을 전달받았다.

이날 현대케피코 직원들은 광정동청소년문화의집을 방문해 음식물쓰레기처리기와 시설 이용 청소년을 위한 간식을 후원했다.

특히 현대케피코는 지난해에도 광정동청소년문화의집에 2차례에 걸쳐 후원물품을 전달하고, 봉사활동을 진행한 바 있어 시설 운영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

재단 관계자는 “청소년문화의집 운영에 지속적으로 관심과 도움을 주는 현대케피코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지원해 주시는 만큼 더욱 청소년들의 건강한 활동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