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설 명절 맞아 ‘따뜻한 온정 베풀어’

입력 : 2017-01-25 10:58

[사진제공=안양시청]


아주경제 박재천 기자 =안양시(시장 이필운)가 민족 최대명절 설을 맞아 따뜻한 온정을 베풀고 있어 주목된다.

시는 25일까지 관내 사회복지시설 42개소, 장애인·보훈단체 저소득층 18단체 138세대, 저소득층 573세대에 위문품을 전달한다.

이 시장은 24일 관내 노인시설과 아동시설을 방문해 어르신들과 아이들에게 위문품을 전했다.

이 밖에도 일반 시민과 종교단체, 기업 등에서 성금과 물품 기부가 계속되고 있다.

만안구의 한 교회에서는 겨울 난방비로 6천만원을, 관내 운수업체 대표도 1억원을 기탁했다.

특히 쌀 기탁도 계속돼 무료급식소와 노숙인쉼터, 기초수급자 가정, 독거노인 가정 등에 골고루 전달됐다.

이필운 시장은 “침체된 경제 여건 속에서도 우리 주변 이웃을 생각하는 여러분께 감사하다”며 “모두가 함께 따뜻하고 희망찬 설 명절을 보내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2016년 한해 안양시에 기탁된 성금은 2,252건, 709,241,260원이며 물품은 456건, 707,813,918원 상당이다.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