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미란다 호텔 &스파플러스 제공]


아주경제 기수정 기자 =라미드호텔앤리조트(회장 문병욱)에서 운영하는 이천 미란다호텔&스파플러스가 초이크리에이티브랩사와 손잡고 터닝메카드 캐릭터를 활용한 캐릭터룸을 신규 오픈한다. 

터닝메카드, 헬로카봇, 소피루비 캐릭터로 꾸민 룸을 오는 23일부터 오픈하고 본격 판매하게 된다. 

새롭게 선보이는 캐릭터룸은 체험 위주의 활동성을 보장하는 공간으로 꾸민 것이 특징이다. 

터닝메카드룸의 경우 그리핑크스, 라이언 등 실제 변신 전 스포츠카를 모티브로 한 어린이 전용 침대와 메카니멀로 배틀게임을 진행할 수 배틀 테이블을 들였다. 

소피루비룸은 애니메이션속 주인공의 집인 캠핑카를 모티브로 해 2층 어린이전용 침대를 마련했다. 이곳에서는 책 읽기나 옷 입어보기, 캠핑체험 등 역할 놀이를 할 수 있다.

특히 주인공이 변신 시 사용하는 스케치북 장난감이 패키지 기본 어매니티에 포함돼 있다. 

헬로카봇룸은 헬로카봇 로봇의 변신 전 자동차를 모티브로한 어린이 전용 침대에서 기본 어매니티로 제공되는 애니메이션 속 정품 완구를 갖고 놀 수 있도록 했다. 

문유선 이천 미란다호텔&스파플러스 대표는 “자라나는 자녀에게 꿈과 상상력을 길러줄 수 있는 공간을 선사한다는 마음으로 기획에 임했다”고 기획 배경을 전했다. 

한편 미란다호텔은 그동안 토마스와 친구들, 타요버스 등 어린이들에게 친숙한 애니메이션 속 캐릭터를 객실 내에 접목한 테마룸을 지속 선보여 왔다.

호텔 측은 이번 신규 캐릭터룸으로 그동안 영유아에 머물렀던 고객층을 저학년 자녀를 둔 가정까지 확대해 침체기에 빠진 시장을 선도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