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렌터카 전기차 장기렌터카.[사진=롯데렌터카]


아주경제 윤정훈 기자 = 롯데렌터카가 ‘2016 국가브랜드경쟁력지수(NBCI)’에 5년 연속 1위로 선정됐다고 29일 밝혔다.

올해로 13회를 맞는 NBCI는 한국생산성본부가 주관하고 산업통상자원부 후원하는 국내 대표적인 브랜드 경쟁력 지표이다.

롯데렌터카는 지속적인 브랜드 인지도 및 이미지 향상, 고객 강화를 위한 활동을 진행해 올해로 5년 연속 렌터카부문 최우수브랜드로 선정됐다.

표현명 롯데렌탈 사장은 “고객의 사랑과 성원에 힘입어 지난해 말 롯데렌터카가 일본의 도요타 렌터카를 제치고 아시아 No.1 렌터카로 도약한 기쁜 소식에 이어, 올해도 5년 연속 NBCI 최우수 브랜드에 선정되며 명실공히 대한민국 1등 렌터카 브랜드로 인정받아 매우 기쁘고 영광스럽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 30년 동안 최고의 서비스와 차별화된 서비스 제공을 통해 이룬 선도적 위치에 머무르지 않고 앞으로도 고객의 더 나은 삶을 창조해 아시아를 넘어 세계 렌터카 시장의 트렌드를 선도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롯데렌터카는 고객의 차량 이용목적에 따라 보다 쉽고 편리하게 자동차 생활을 설계할 수 있는 ‘나의 자동차 생활 백서’를 제안하는 한편 지난 4월부터 신차 장기렌터카 서비스를 의인화한 롯데렌터카 ‘신차장 캠페인’을 진행하는 등 브랜드경영 활동에 힘쓰고 있다.

롯데렌터카는 방송인 신동엽을 모델로 선정하고, 신차 장기렌터카 서비스를 의인화한 ‘신차장’ 이라는 캐릭터를 활용한 '신차장' 광고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또 '신차 살 땐 롯데렌터카'라는 주제로 초기 비용부담, 세금, 정비, 사고처리 등 걱정 없이 새 차를 쉽게 구입할 수 있는 방법으로 신차 장기렌터카 서비스를 소개하고 있다. 신차 장기렌터카 서비스를 소비자가 쉽게 인지하고 이해할 수 있게 하면서 고객들에게도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최근 친환경 전기차에 대한 관심이 고조됨에 따라 전기차 카셰어링 및 장·단기렌터카 상품을 출시하고 전기차 활성화 및 고객 경험 활성화에도 앞장서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