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렉스타 홍보이사 김홍빈 대장, 2014년을 빛낸 도전한국인 대상 수상

입력 : 2015-02-24 15:34
-장애를 이겨내고 끊임없이 도전하는 불굴의 산악인으로 스포츠부문 첫 수상 -8천 미터 고봉 9개 정상 올라, 오는 3월 히말라야 로체(8,516m)원정 도전

23일 오후 김홍빈 대장(트렉스타 홍보이사)이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 기자회견실에서 진행된 시상식에 참여해 수상소감을 이야기하고 있다. [사진=트렉스타 제공]


아주경제 이채열 기자 =한국 아웃도어 브랜드 트렉스타(대표이사 권동칠, http://www.treksta.co.kr)의 홍보이사 산악인 김홍빈 대장이 지난 23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개최된‘2014년을 빛낸 도전한국인’시상식에서 스포츠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도전한국인운동본부(본부장 조영관)와 대한민국공헌대상재단이 주관하는 ‘2014년을 빛낸 도전한국인’은 행정, 문화, 리더십, 스포츠 등 10개 부문에서 한 해 동안 대한민국과 글로벌 사회에서 끊임없는 도전정신을 보여준 도전자들을 발굴해 선정한다. 김홍빈 대장은 장애를 이겨내고 지속적으로 산행에 도전하는 불굴의 산악인으로써 스포츠부문의 도전한국인으로 선정되었다.

산악인 김홍빈은 1991년 북미 매킨리(6,194m) 등반 중 조난을 당해 동상으로 두 손을 잃는 불운을 겪었다. 하지만 이에 굴하지 않고 지난 95년부터 세계 정상급 봉우리 등정을 도전하고 있으며, 지난 9월 히말라야 8번째 고봉인 마나슬루(8,163m) 등정에 성공, 현재까지 8,000m급 고봉 9개의 정상에 올랐다. 3월에는 트렉스타의 후원으로 히말라야 4번째 고봉인 로체(8,516m) 원정을 앞두고 있다. 트렉스타는 4년 전부터 김홍빈 대장의 활동을 후원하며 도전을 응원해오고 있다.

김 대장은 “항상 도전하는 나를 격려하고 축하해주시는 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건강하게 히말라야 14좌를 완등을 이뤄내겠다”며 “나의 도전이 다른 사람들에게 용기와 희망을 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도전한국인운동본부는 비영리민간단체로 2012년부터 한 해를 빛낸 도전한국인을 선정해오고 있으며 올해로 4회째를 맞이하고 있다. 이번에는 △리더십 부문: 박원순 서울시장, △연예 부문: 임권택 아시안게임 △사회공헌 부문: 이시형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 이사장 등이 선정되었다.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