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영화 '뷰티인사이드', 드라마로 재탄생 "男女 설정 바뀌어…JTBC 편성 논의 중"

최송희 기자입력 : 2017-11-17 17:36수정 : 2017-11-17 17:36

[사진=영화 '뷰티인사이드' 메인 포스터]

한효주 주연의 영화 ‘뷰티인사이드’가 드라마로 재탄생된다.

11월 17일 제작사 NEW 관계자는 아주경제와 전화 통화에서 “‘뷰티인사이드’가 내년 드라마 방영을 목표로 촬영을 준비 중이다. NEW의 자회사인 스튜디오앤뉴가 제작을 맡았다”고 밝혔다.

또한 JTBC 편성과 관련해서는 “아직 확정된 것은 아니다. JTBC와 논의 중”이라고 설명했다.

드라마 ‘뷰티인사이드’는 내년 상반기 방송을 목표로 촬영에 돌입할 예정이다. 캐스팅은 아직 진행되지 않았으며 김은숙 작가와 동고동락했던 임메아리 작가가 집필에 참여, 현재 대본을 쓰고 있는 상황이다.

이와 관련해 관계자는 “영화가 한 여성을 중심으로 남성이 매일 다른 사람으로 바뀌는 설정이었다면 드라마는 한 남성을 중심으로 여성이 매일 다른 사람으로 바뀌는 설정이 될 것”이라고 귀띔했다.

한편 ‘뷰티인사이드’는 자고 일어나면 매일 다른 사람으로 바뀌는 남자와 그가 사랑하게 된 여자 한효주, 두 사람이 선사하는 판타지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배우 한효주를 비롯해 유연석, 서강준, 이진욱, 박서준, 故김주혁, 천우희, 박신혜, 일본 배우 우에노 주리 등이 출연했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