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중국해 분쟁] 베트남, 반중시위 피해 기업에 지원키로

입력 : 2014-05-22 16:05
아주경제 한준호 기자 = 베트남 정부는 남중국해 영유권 분쟁으로 지난 주 발생한 반중시위로 피해를 입은 기업에 대해 금융지원을 제공한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베트남 정부의 지원책은 감세, 임대 면제 등이 포함됐다.

감세조치는 연내 특별소비세율을 최대 30% 인하하고 올해 5월 이전에 발생한 세금 납부를 2년간 보류한다. 또 외국인 노동자의 비자 발급 조건 완화, 피해 기업에 대한 신속한 융자 등도 인정한다.

응웬 떤 중 베트남 총리는 재무부에 대해 피해액 책정과 영향을 받은 기업에 대한 지급을 신속히 처리하도록 보험각사에 요청했다. 
 

[사진] 신화사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