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2023년 보건업무 종합평가 실시 북구‧달성군‧남구 선정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대구=이인수 기자
입력 2024-02-12 14:29
    도구모음
  • AI 기사요약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대구광역시는 지난 1월 군위군 제외한 8개 구·군 보건소 대상으로 2023년 보건업무 종합평가를 시행해 우수기관 3개소를 선정했다고 12일 전했다.

    이번 평가는 코로나 이후 3년 만에 재개된 평가로 그간 중단됐던 보건사업의 정상화 및 시민 건강수준 향상을 위한 보건소의 노력, 구·군 기관장의 높은 관심도와 더불어 시민들의 적극적인 사업 참여 등을 엿볼 수 있었다.

    김선조 대구광역시 행정부시장은 "이번 평가를 통해 코로나19 이후 침체한 보건사업에 활기를 불어넣는 계기가 될 것으로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시민건강 수준 향상에 이바지하고 발전하는 보건소가 될 수 있도록 협력과 지원체계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 글자크기 설정
  • 우수기관, 상 사업비 2250만원 교부

대구광역시는 2023년 보건업무 종합평가를 실시해 우수기관 3개소를 선정했다 사진대구시
대구광역시는 2023년 보건업무 종합평가를 실시해 우수기관 3개소를 선정했다. [사진=대구시]

대구광역시는 지난 1월 군위군 제외한 8개 구·군 보건소 대상으로 2023년 보건업무 종합평가를 시행해 우수기관 3개소를 선정했다고 12일 전했다.
 
보건업무 종합평가는 매년 구·군 보건사업 전반에 대한 업무평가를 통해 보건정책의 발전 방향을 모색하고자 시행되는 종합평가로, 올해는 10개 분야 32개 시책 53개 지표에 대한 평가가 이루어졌다.
 
평가는 1차 사업별 정량평가와 2차 보건소 특수시책에 대한 정성평가로 이루어졌으며, 평가의 공정성 및 객관성을 위해 전문가 평가단을 구성해 사업의 △효과성 △필요성 △충실성 △창의성 △목표달성도 △시민참여도 등을 중점적으로 평가했다.
 
평가 결과 지역의 인구학적 특성을 잘 반영해 주민 참여형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전 분야에 걸쳐 우수한 성적을 기록한 북구가 대상을, 지리적 취약성을 극복하기 위한 다양한 사업을 수행한 달성군이 최우수, 의료현안 문제에 대한 적극적인 접근을 통해 취약계층 문제 해결에 노력한 남구가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또한, 우수기관 3개소에 대해서는 2월 중에 대구광역시장상 수여와 더불어 상 사업비인 대상 1000만원, 최우수 750만원, 우수 500만원이 교부될 예정이다.
 
이번 평가는 코로나 이후 3년 만에 재개된 평가로 그간 중단됐던 보건사업의 정상화 및 시민 건강수준 향상을 위한 보건소의 노력, 구·군 기관장의 높은 관심도와 더불어 시민들의 적극적인 사업 참여 등을 엿볼 수 있었다.
 
김선조 대구광역시 행정부시장은 “이번 평가를 통해 코로나19 이후 침체한 보건사업에 활기를 불어넣는 계기가 될 것으로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시민건강 수준 향상에 이바지하고 발전하는 보건소가 될 수 있도록 협력과 지원체계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