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아부터 샤이니까지…국내외 관객 7000명 케이팝 무대에 '환호'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기수정 문화부 부장
입력 2023-12-10 18:1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한국방문의 해·한류 20주년 기념 케이-링크 페스티벌 개최

  • 장미란 문체부 차관 "외래관광객들에게 인생 공연으로 남길"

케이 링크 페스티벌 포스터 사진문화체육관광부
케이 링크 페스티벌 포스터 [사진=문화체육관광부]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유인촌)와 한국관광공사(사장 김장실)가 ‘2023~2024 한국방문의 해’를 맞아 10일 오후 6시 서울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2023 케이-링크 페스티벌(2023 K-Link Festival)’을 개최했다.

장미란 문체부 제2차관은 현장을 찾아 외국인 관광객 등 국내외 관객들의 공연 관람 상황을 점검하고 케이팝 가수들의 공연을 응원했다.

문체부는 한류 20주년을 기념하고 케이(K)-컬처로 세계와 한국을 이어나간다(링크)는 의미로 이번 축제를 기획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보아, 샤이니, 에스파, 제로베이스원, 트레저, 폴킴, 판타지보이즈, 엘즈업, 파우 등 인기 케이팝 총 9개팀이 공연을 선보였다. 

이번 공연에는 한국관광공사 추산 외국인 관광객 3000명과 내국인 4000명 등 관객 7000여명이 참여했다. 그 중 외국인 관광객은 일본에서 1700여명, 중국·홍콩·대만 등 중화권에서 900여명, 태국·인도네시아 등 동남아시아에서 400여명이 함께했다. 11월 21일 내국인 4000명을 대상으로 입장권을 배포한 ‘티켓링크’는 예매 페이지를 연지 10분 만에 매진됐다. 

문체부와 공사는 남산타워와 서울대공원, 목포근대역사관 등 국내 주요 관광 명소를 비롯해 한국의 사계절과 무궁화, 조각보, 한글, 전통 문양 등 한국을 상징하는 다양한 이미지를 공연 배경 영상으로 선보였다. 

또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이하 강원2024)’ 홍보를 위해 공연 사전 행사로 외부 광장에서 가상현실(VR)과 동계스포츠 체험을 즐길 수 있는 ‘강원2024 찾아가는 버스킹’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공연 전에 ‘강원2024’ 홍보 영상을 상영했다. 

축제에 참여한 가수 보아 씨는 “‘2023~2024 한국방문의 해’를 맞아 한국을 찾아주신 외국인 여러분이 케이(K)-컬처와 한국의 아름다움을 제대로 느꼈으면 좋겠다. 외국인 관광객들이 케이(K)-컬처에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케이-링크 페스티벌’은 10일 SBS 미디어넷 유튜브 채널 ‘더 케이팝(The K-POP)’을 통해 생중계됐다. 12월 17일 ‘SBS 필(FiL)’과 ‘SBS 엠(M)’ 채널을 통해서도 방송할 예정이다.

장 차관은 "이번 축제가 외래관광객들에게는 한국 여행 중에서 잊지 못할 ‘인생의 공연’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