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NA] 미얀마-태국 국경무역액, 7개월 누계 4% 감소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나카지마 모모코 기자/ [번역] 이경 기자
입력 2023-11-21 16:11
도구모음
사진게티이미지
사진=게티이미지


미얀마 통상부는 2023년도(2023년 4월~2024년 3월) 11월 3일까지 7개월간 미얀마-태국 간 국경무역액이 전년 동기 대비 4.0% 감소한 30억 3471만 달러(약 4604억 엔)라고 밝혔다. 무역수지는 11억 6392만 달러의 수출초과로 나타났다. 

 

통상부는 미얀마의 수출액이 3.1% 감소한 20억 9932만 달러, 수입액이 5.9% 감소한 9억 3539만 달러로 수출입 모두 전년 동기를 밑돌았다고 밝혔다.

 

6개소의 경유지별로는 남부 타닌다리 지역의 티키의 교역액이 가장 컸다. 23.0% 증가한 18억 8986만 달러를 기록, 전체의 62%를 차지했다. 티키는 수출액도 12.4% 증가한 17억 1918만 달러로 최대. 수입액은 26.5배인 1억 7069만 달러로 급증, 전년 동기의 5위에서 2위로 순위가 상승했다.

 

수입액이 최대인 지역은 카인주 미야와디로 25.8% 감소한 6억 3537만 달러. 수출액이 48.4% 감소한 2억 4694만 달러로 전년 동기의 거의 절반으로 감소했으나, 6개소 경유지 중 순위는 2위였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