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대회 '성화' 도내 투어 시작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춘천=윤중국 기자
입력 2023-11-05 13:11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광역도시 투어 마치고 11월 강원도 입성, 12월까지 도내 순회

사진강원도
[사진=강원도]
강원도는 지난 10월, 그리스에서 채화된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대회'의 성화가 5개 광역도시 투어를 마치고 오는 6일 강원특별자치도에 입성한다고 밝혔다.

도청에 도착한 성화는 김진태 강원특별자치도지사, 권혁열 강원특별자치도의회 의장, 신경호 강원특별자치도 교육감의 성화램프 맞이와 함께 성화봉을 거쳐 성화로 점화를 통해 도내 투어의 시작을 알린다.

성화 맞이 행사는 강원도립무용단의 창작공연을 시작으로 성화램프의 입장 및 환영, 김진태 도지사의 환영사와 권혁열 도의장과 신경호 교육감의 응원사, 도내 투어 시작 선포, 기념촬영 행사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특히, 춘천 봉의중학교 학생들로 구성된 ‘쏘울’ 댄스팀의 퍼포먼스는 성화맞이 축하행사의 열기를 더욱 고조시켜, 청소년들이 주인공이 되는 '강원 2024 대회'의 개최 취지를 더욱 부각시킬 예정이다.

김진태 지사는 “2024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대회의 성공개최와 도내 18개 시군 주요 학교를 방문하는 성화투어의 안전을 기원”하며 “대회 준비 상황을 공유하며 청소년을 포함한 온 국민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행사를 준비 중이니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대회'성화의 도내 투어는 도 입성 다음 날인 11월 7일 부터 12월 28일 까지 진행되며 속초 설악고 영월 석정여중, 동해 묵호중, 태백 상장중 등 도내 18개 중·고교의 학생 및 청소년 스포츠 선수 등 약 80여명이 점화자로 참여한다.

또한, 내년 1월 중에는 사회복지시설, 어린이집 등을 대상으로 ‘특별투어’도 예정되어 있다.

아시아 대륙에서 최초로 열리는 동계청소년올림픽인 '강원 2024대회'는 2024년 1월 19일~2월 1일 기간 동안 강릉, 평창, 정선, 횡성에서 열리며 개회식을 제외한 전 경기가 무료 관람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