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삼립 '케어스 약과', 아누가 이노베이션 제품 선정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남라다 기자
입력 2023-10-09 13:29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밀가루 없이 만든 '케어스 약과'혁신성 인정

SPC삼립이 쌀 가루로 만든 케어스 약과 모습 사진SPC삼립
SPC삼립이 쌀 가루로 만든 '케어스(Carearth) 약과' 모습. [사진=SPC삼립]
SPC삼립은 글로벌 식품 박람회 ‘아누가(Anuga)’에서 처음 선보인 ‘케어스(Carearth) 약과’가 ‘이노베이션 쇼(Anuga taste Innovation Show)’ 파이널리스트로 선정됐다고 9일 밝혔다.

이노베이션 쇼는 세계적인 식품 저널리스트와 마켓 리서치 분석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이 아이디어, 혁신성, 지속가능성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글로벌 식품 트렌드를 이끌어 갈 제품을 선정하는 아누가의 대표 행사다. 올해는 참가기업에서 제출한 7890개 제품이 경쟁해 최종 68개 제품이 이노베이션 제품으로 선정됐다.

이번에 파이널리스트로 선정된 케어스 약과는 ‘케어(Care)’와 ‘얼스(earth)’의 합성어로, 지속가능한 제품의 의미를 담고 있으며 쌀 가루와 콩비지 가루를 원료로 만들었다. 밀가루가 일체 들어가지 않아 글루텐에 민감한 반응을 보이는 소비자들도 부담 없이 이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두부 생산 과정에서 발생되는 부산물인 콩비지를 업사이클링해 제품을 개발했다.

또 쌀 조청을 사용해 건강한 단 맛을 살렸으며 생강즙을 가미해 담백하면서 고급스러운 맛을 구현했다. 제품 패키지는 국제재활용기준(GRS) 인증을 받은 재생 플라스틱 소재를 적용했다.

SPC삼립은 오는 11일까지 독일 쾰른에서 열린 박람회 아누가에 참가해 약과, 삼립호빵, 삼립호떡, 빚은 떡 등 총 53종의 제품을 선보이며 글로벌 시장에 K-디저트의 맛과 다채로운 매력을 알릴 계획이다. SPC삼립 부스에는 하루에 1500여명의 관람객들이 방문하고, 미국, 유럽 등 세계 각국의 바이어들의 상담 문의가 줄을 이었다. 

SPC삼립 관계자는 “세계 최대 규모의 식품 박람회 아누가에서 제품력을 인정 받아 의미가 더 뜻깊다”며 “이노베이션상을 수상한 케어스 약과를 비롯해 자사 약과 제품 수출을 더욱 확대해 한국 대표 디저트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