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퓨처엠, 배터리소재 분야 신입·경력 대규모 채용 나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포항=최주호 기자
입력 2023-09-11 16:5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연구 개발, 생산 기술, 안전·환경·소방, IT, 재무, 법무, 사업 개발 등

  • 친환경, 안전 및 보건 활동, 윤리 실천 등 ESG 인재 우대

포스코퓨처엠 하반기 공채 포스터 사진포스코퓨처엠
포스코퓨처엠 하반기 공채 포스터 [사진=포스코퓨처엠]
포스코퓨처엠이 배터리소재 분야 글로벌 성장을 주도할 인재를 대규모로 채용한다.
 
포스코퓨처엠은 국내외 사업 확대를 위해 지난 1년 동안 기존 인원의 30%가 넘는 700여 명을 충원했으며, 이번에 신입/경력 전 부문에 걸쳐 대규모 인재 채용에 나선다.
 
포스코퓨처엠은 양극재∙음극재 등 배터리소재 사업 성장으로 매년 최대 매출을 경신하고 있으며, 오는 2030년에는 양극재 100만톤, 음극재 37만톤 생산 체제를 구축하고 지난해 매출 기준 13배 수준인 매출 43조원과 영업이익 3조4000억원을 달성한다는 계획으로 신규 인력 충원 소요가 지속 늘어나고 있다.
 
신입 직원 모집 분야는 생산 기술, 설비 기술, R&D, 안전·환경·소방, 기획 지원 등이다.
 
특히 이번 전형에는 남다른 잠재력과 확장성을 보유한 New Frontier 통섭인재 전형을 새롭게 시행한다. New Frontier 통섭인재는 본인 전공 외에 외국어, IT, 미디어 활용 및 콘텐츠 제작 등 능력을 보유한 창의적 솔루션을 제시할 수 있는 인재를 의미한다.
 
전공과 관련 없이 지원 가능하며 채용 시 본인의 역량을 적극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직무에 배치해 활용할 예정이다.
 
지난해 업계 최초로 글로벌 어학 능력과 인문학적 소양을 갖춘 엔지니어 육성을 목표로 글로벌 통섭형 인재 채용을 시행한 바 있는데, New Frontier 통섭인재 전형은 외국어 뿐만 아니라 IT, 미디어 활용 및 콘텐츠 제작 능력 등을 보유한 사람으로 범위를 확대한 것이다.
 
경력직은 전략, 법무, 투자·재무, 마케팅, 품질, 환경·보건, 보안, R&D, 행정 등 전 부문에 걸쳐 채용을 진행 중이다.
 
포스코퓨처엠은 기업시민 경영이념 실천 차원에서 생산기술직(현장 근무) 채용 전형 시 친환경, 안전·보건, 윤리 등 분야에서 경험과 실적을 보유한 ESG 인재에게 가산점을 부여하고 장애, 다문화, 저소득층 대상 우대 정책도 시행한다.
 
입사 지원은 포스코그룹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신입은 오는 19일(생산기술직-현장 근무는 15일), 경력은 25일까지 접수하면 되고, 미국과 캐나다 현지 체류 인재를 대상으로 수시 채용을 진행한다.
 
한편 포스코퓨처엠은 국내 우수 대학 및 마이스터고와 산학협력 활성화 및 지역 인재 채용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우수 인재를 확보하고 차세대 배터리소재 기술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포스텍과 연세대, 성균관대, 한양대, 울산과학기술원(UNIST), 대구경북과학기술원(DGIST), 전남대, 한동대 등 우수 대학과 인재 육성 산학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있으며, 포항·광양 등 사업장이 위치한 지역 우수 대학 졸업생 대상 전형 등 맞춤형 인재 확보 노력도 병행하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