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앤컴퍼니, 사우디에 K-리걸테크 알린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나경 기자
입력 2023-09-11 15:49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사우디 법무부 대표단 만나 'K-리걸테크 도입 협력' 모색

사진로앤컴퍼니
김본환 로앤컴퍼니 대표가 지난 8일 서울 강남 로앤컴퍼니 사옥에서 사우디아라비아 법무부 대표단의 야세르 알수다이스(왼쪽) 법무부 기획개발 차관보 겸 비전 실현 총괄을 만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로앤컴퍼니]

로앤컴퍼니가 사우디아라비아 법무부 대표단과 만나 국내외 리컬테크 시장 협력을 약속했다.

로앤컴퍼니는 매달 130만 명 이상이 방문하는 법률 종합 포털 ‘로톡’과 법률 정보 검색 서비스인 ‘빅케이스(Bigcase)’ 운영사다.

로앤컴퍼니는 지난 8일 강남 로앤컴퍼니 사옥에서 사우디아라비아 법무부 대표단을 만나 국내 리걸테크 산업의 현황을 설명하고 사우디아라비아 내 법률시장과 인공지능 기술 도입 가능성에 대한 협력을 논의했다고 11일 밝혔다.

현장에는 김본환 로앤컴퍼니 대표를 비롯해 공동창업자인 정재성 부대표, 법률AI연구소장 안기순 이사(사법연수원 27기), 엄보운 이사 등이 참석했다.

대표단 측에서는 압둘 살람 알 감디 사우디 판사위원회 위원장(가정법원장)을 비롯해 야세르 알수다이스 법무부 기획개발 차관보, 법무부 해외협력 담당관 등 사우디아라비아 법무부 관계자 8명이 참석했다.

양측 만남은 사우디아라비아 법무부 대표단의 공식 요청에 따라 성사됐다. 대표단은 현장에서 로톡, 빅케이스 등 혁신 서비스와 기술 현황을 경청하고 자국 법률시장 내 인공지능 기술 도입 가능성을 적극 검토하며 상호 협력에 대한 높은 의지를 보였다.

김본환 로앤컴퍼니 대표는 “이번 사우디아라비아 법무부 대표단의 방문이 리걸테크 분야에 대한 국제적인 협력을 모색하는 중요한 발판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국내를 대표하는 리걸테크 선도기업으로서 세계 시장에 K-리걸테크 경쟁력을 알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