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메디허브, 2년 내 4개 건물 추가 건설… 의료R&D 허브 위상 굳혀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대구=이인수 기자
입력 2023-09-11 08:27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신규기반구축 추진 위한 조직개편 단행

케이메디허브 인근에 향후 2년 내 4개 건물이 추가로 들어서며 신규 인프라 4개를 준비 중인 케이메디허브는 이를 위한 조직개편도 단행했다 사진대구시
케이메디허브 인근에 향후 2년 내 4개 건물이 추가로 들어서며, 신규 인프라 4개를 준비 중인 케이메디허브는 이를 위한 조직개편도 단행했다. [사진=대구시]

케이메디허브(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인근에 향후 2년 내 4개 건물이 추가로 들어선다. 의료인연수원 등 의료산업 경쟁력 확보를 위해 신규 인프라 4개를 준비 중인 케이메디허브는 이를 위한 조직개편도 단행했다.
 
신규로 건립될 인프라는 의료기술시험연수원, 미래의료기술연구동, 스마트팩토리, 창업지원센터 4개이다. 그동안 센터별로 준비 중이던 인프라 구축 업무를 통합하여, 시간과 비용의 효율적 사용을 도모하자는 것이 이번 조직개편의 주요 목적이다.
 
신규 부서는 전략기획본부 소속에 ‘신규기반구축추진단’으로 신설되어, 신규 인프라 건립과 운영 준비의 컨트롤 타워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신규기반구축추진단장으로는 그간 의료기술시험연수원추진단을 이끌어오며 우수한 업무능력을 인정받은 한대용 단장이 임명됐다.
 
올해 11월 의료기술시험연수원의 기공식을 시작으로 4개의 신규 인프라의 건립이 순차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며, 2025년 하반기까지 모든 인프라가 완공될 예정이다. 의료기술시험연수원은 2025년 개원 예정이며, 국내 보건의료인의 자격시험과 국내외 보건의료인 교육훈련 기능을 수행하여 국가 의료서비스의 질 향상을 목적으로 한다.
 
이어 미래의료기술연구동은 인체와 해부생리학적으로 유사한 미니피그의 전임상 연구를 확대하기 위한 미니피그 중심 실험동물 시설이다. 스마트팩토리는 국내 최초 공공기관으로 GMP 인증을 받은 케이메디허브의 의약품 생산역량 및 규모를 확대와 최적의 품질관리를 가능하게 하는 시설이다.
 
또한, 창업지원센터는 디지털치료제와 AI신약 등의 의료 신기술분야 스타트업을 위한 창업지원 공간이다. 창업지원부터 연구, 시제품제작 등 전주기 지원을 제공할 예정이다.
 
양진영 케이메디허브 이사장은 “신규 인프라의 기본적인 건립계획이 수립된 상태이므로, 전담부서 신설을 통해 체계적인 건립과 운영 준비를 할 것”이라며 “케이메디허브가 준비 중인 신규 인프라가 모두 완성되는 2025년이 되면 명실상부한 국내 최대 의료산업 선도기관으로서의 위상을 확인하게 될 것”이라 포부를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