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날두, 모로코 지진 피난민 위해 4성급 본인 호텔 개방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홍승완 기자
입력 2023-09-11 06:46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역전골 터트리고 기뻐하는 호날두
    리야드 로이터연합뉴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8·알나스르가 23일현지시간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의 KSU 스타디움에서 열린 사우디 프로페셔널리그 28라운드 알샤바브와의 경기에서 역전골을 터트린 뒤 기뻐하고 있다 알나스르는 이날 알샤바브를 상대로 3-2 승리를 거뒀다 20230524
    clynnkimynacokr2023-05-24 113641
저작권자 ⓒ 1980-2023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저작권자 ⓒ 1980-2023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역전골 터트리고 기뻐하는 호날두 [사진=로이터·연합뉴스]

축구 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알나스르)가 120년 만의 강진으로 2000명 넘게 숨진 모로코를 돕기 위해 본인 소유 호텔을 지진 피해자들에게 개방했다.

10일 스페인 매체 마르카 등에 따르면 유럽과 아랍권 등 여러 곳에 호텔을 보유한 호날두는 모로코 고대 도시인 마라케시에 있는 호텔 ‘페스타나 CR7’을 피난처로 개방했다.

이 호텔은 4성급 호텔로, 174개 객실과 스파를 비롯해 비즈니스 센터, 수영장, 피트니스 센터 등을 갖춘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지난 8일(현지시간) 모로코에서 규모 6.8의 첫 번째 지진이 발생한 데 이어 규모 4.5의 여진이 뒤따르면서 시민들의 불안감은 커지고 있다.

모로코 내무부에 따르면 이번 지진 희생자는 2100명을 넘어섰다. 또 부상자 중 중환자가 많고, 실종자 구조 및 수색 작업이 진행되고 있어 사상자는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