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한 많은 사람 죽일 것" 오리역 살인 예고글 수사 착수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전기연 기자
입력 2023-08-03 23:5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서현역 흉기난동이 일어난 날 오리역에서 살인을 하겠다고 예고한 글이 온라인에 올라와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3일 경기남부경찰청은 텔레그램 한 단체채팅방과 온라인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에 올라온 한 게시물에 대한 수사에 착수했다.

해당 글에는 '8월 4일 금요일 오후 6시에서 오후 10시 사이 오리역 부근에서 칼부림을 하겠다. 더이상 살고 싶은 마음도 없고 최대한 많은 사람을 죽이고 경찰도 죽이겠다. 저를 죽이기 전까지 최대한 많이 죽이겠다. 오리역에서 칼부림을 하는 이유는 제 전 여자친구가 근처에 살기 때문이다. 네가 아는 사람이 죽었으면 좋겠다'라고 적혀 있다. 

글이 올라오고 경찰에 신고가 다수 접수되자 경찰은 오리역 일대에 기동대 1개 중대 및 순찰차, 형사기동대 차량을 배치해 만일의 상황에 대비하고 있다. 

한편, 이날 오후 5시 59분쯤 경기 성남시 분당구 서현동 AK플라자 백화점 1~2층에서 피의자 최모씨가 휘두른 흉기에 시민 9명이 자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최씨는 흉기를 휘두르기 전 백화점 앞에서 자신의 차량으로 시민들을 들이받아 5명이 다쳤다. 이 중 1명은 위독한 것으로 알려졌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