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 전국 체감온도 35도 내외 '찜통더위'…곳곳에 소나기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권보경 기자
입력 2023-08-02 22:25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폭염 잠시 잊게 해주는 얼음물과 선풍기 바람
    영종도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2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 제2합동청사 확장 건설현장 쉼터에서 건설근로자들이 얼음물을 마시며 잠시 휴식을 취하고 있다 
    현장 관계자는 온열질환 예방을 위해 혹서기 근로 시간을 오전 5시부터 오후 1시까지로 정하고 폭염주의보 시 1시간마다 10분 폭염경보시 1시간마다 15분씩 휴식을 유도한다고 밝혔다 또한 근로자 헬멧에 온도에 따라 색이 변하는 스티커를 부착하고 65세 이상 근무자들에게는 컨디션 저하시 상황실에게 연락할 수 있는 비상버튼을 지급한다고 전했다 202382
    superdoo82ynacokr2023-08-02 130345
저작권자 ⓒ 1980-2023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저작권자 ⓒ 1980-2023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2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 제2합동청사 확장 건설현장 쉼터에서 건설근로자들이 얼음물을 마시며 잠시 휴식을 취하고 있다. 현장 관계자는 온열질환 예방을 위해 혹서기 근로 시간을 오전 5시부터 오후 1시까지로 정하고, 폭염주의보 시 1시간마다 10분, 폭염경보시 1시간마다 15분씩 휴식을 유도한다고 밝혔다. 또한 근로자 헬멧에 온도에 따라 색이 변하는 스티커를 부착하고, 65세 이상 근무자들에게는 컨디션 저하시 상황실에게 연락할 수 있는 비상버튼을 지급한다고 전했다. [사진=연합뉴스]

2일 전국에 구름이 많고 찜통더위가 이어지는 가운데 곳곳에 소나기가 내리겠다.

이날 기상청은 "전국 대부분 지역 체감온도가 35도 내외로 올라 매우 무덥고 때때로 강한 소나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23~28도, 낮 최고기온은 33~38도다.

예상 강수량은 경기내륙과 강원남부내륙·산지, 대전·세종·충남·충북은 5~40㎜다. 광주·전남북부·전북과 경북내륙·경북남부동해안, 울산·경남내륙, 제주는 5~60㎜다. 전북북동내륙 중 강수량이 많은 지역에는 80㎜ 이상 비가 내린다.

미세먼지는 전국에서 '보통' 수준을 보인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남해 앞바다에서 0.5m~2.0m, 동해 앞바다에서 0.5~1.5m 높이로 인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