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교육청, 지역대학연계 맞춤형 전공선택 프로그램 운영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춘천)강대웅·윤중국 기자
입력 2023-08-02 10:41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도내 12개 대학 120개 맞춤형 전공체험 프로그램 운영

사진강원도교육청
대학연계 진로선택 지원 여름방학 프로그램 운영 모습 [사진=강원도교육청]

강원특별자치도교육청은 오는 26일까지 지역 12개 대학에서 도내 희망 고등학생 1961명을 대상으로 ‘2023 대학연계 진로선택 지원 여름방학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지역 고교생에게 관심 있는 대학의 학과 체험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자신의 소질과 적성을 미리 발견해 전공선택 등 진로진학에 대한 고민 해결에 도움을 주고자 마련했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지역대학(가톨릭관동대, 강릉영동대, 강릉원주대, 강원대, 강원도립대, 경동대, 상지대, 송곡대, 송호대, 한라대, 한림대, 한림성심대)이 제공하는 △120개의 차별화·특화된 진로탐색 및 설계 프로그램 △전공 교수 및 대학생 멘토단과 함께하는 생생한 대학캠퍼스 체험 기회는 지역 고교생에게 최적화된 진로교육 프로그램으로 평가된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학생은 △사범대 교직체험 △의학분야 체험을 비롯해△예비건축가, 미래 공간을 설계하다! △최고의 직업:간호를 선택하다 △치과의사 직업체험 △처음 만나는 문화인류학 △호텔리어의 매력과 비전 △물리치료의 이해 △유치원 교사체험 △조리사 직무체험 △방사선사 체험 △자율주행에 도전하라 △빅테이터 분석과 과학수사 △내가 만들어 먹는 요커음(요리, 커피, 음료) 등 자신의 진로설계 역량을 기를 수 있는 심화된 전공 체험 시간을 갖게 된다.

가톨릭관동대 프로그램에 참여한 영월고 학생은 “이틀 동안 교수님, 멘토 선생님들과 대화하면서 진로에 대한 확고한 의지가 생겼고 꿈에 더 가까이 갈 수 있는 여름방학을 보낼 수 있어서 유익했다”라며 “열심히 공부해서 원하는 대학에 도전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또한, 수업을 진행한 한라대학교 미디어광고콘텐츠학과 곽선혜 교수는 “15시간씩 진행되는 프로그램임에도 열정적으로 참여하고 궁금한 것들을 질문하는 학생들을 보고 깊이 감동했다”라며 “더 많은 학생에게 자신의 진로 탐색 기회를 줄 수 있도록 전공체험 프로그램을 확대해 이어가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신경호 교육감은 “이번 프로그램은 여름방학 중 학생들의 학습 공백을 채워주고 지역 간 교육 격차 해소와 사교육비 경감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앞으로 지역대학 우수 인프라를 활용한 질 높은 전공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해 강원의 아이들이 자신의 진로를 스스로 개척해 나가도록 다각적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초등(특수)학교 스포츠강사 하계연수
사진강원도교육청
초등(특수)학교 스포츠강사 하계연수 진행 모습 [사진=강원도교육청]

강원특별자치도교육청은 1차 2일부터 4일까지, 2차 9일부터 11일까지 춘천교육대학교에서 총 2차에 걸쳐 ‘2023 초등(특수)학교 스포츠강사 하계연수’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연수는 도내 18개 시‧군 초등 및 특수학교에 재직 중인 260명의 스포츠강사가 참여하며 초등(특수)학교 스포츠강사의 전문성 향상과 초등학교 체육수업 및 학교스포츠클럽 활성화를 목적으로 한다.

연수는 △기본소양교육 △초등체육과교육과정 △전문영역(육상, 체조, 탁구, 농구 등)으로 구성해 운영된다.

오세해 미래체육특수교육과장은 “초등(특수)학교 스포츠강사의 전문성 향상을 위해 매년 실시하는 연수로 학교 현장의 ‘더 나은 체육교육’ 실천을 지원해 학생들의 건강한 성장과 발달을 이끄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