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오래된 가게 관광 명소로 개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수원)강대웅·차우열 기자
입력 2023-07-18 10:52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노포 추천, 네이밍 공모전, 대표 캐릭터 만들기 등 종합 브랜딩 사업 추진

  • 관청 중심의 선정을 지양, 노포 사업 전반에 걸친 국민 참여 기회 제공

사진경기도
[사진=경기도]
경기도는 지역의 오래된 가게를 관광 명소로 개발하는 ‘우리 동네 오래된 가게(노포) 발굴 및 관광 활성화 마케팅 사업’을 올해 신규 사업으로 추진한다고 18일 밝혔다.

도는 오는 8월 4일까지 누리집에서 사업 추진을 위한 △우리 동네 오래된 가게 추천 △대표 이름 짓기(네이밍) △대표 캐릭터 만들기 등 세 가지 공모전을 진행한다.

‘경기도 우리 동네 오래된 가게 국민 추천’ 조건은 최소 10년 이상 운영 △업력 20년 이상 또는 2대 이상(30년) 전통을 계승한 곳 △우리 동네를 대표할 만한 지역 정서를 반영한 곳 △기술적 측면이나 업종 측면에서 희소하고 잘 알려지지 않았으나 보존 가치가 있는 곳 △다수의 사람이 체험 등으로 향유가 가능한 곳 가운데 하나 이상의 조건에 해당해야 한다. 음식점, 양장점, 미용실 등 업종은 무관하다.

최근 1년 이내 식품위생법 위반으로 영업정지 이상의 행정처분을 받은 업소, 단일제조업, 대기업, 자회사, 프랜차이즈 가맹점 및 대리점 등의 경우는 신청할 수 없다.

8월 말 1차 서류심사를 통해 31개 노포를 선정하며 9월 전문가 현장평가 및 국민투표를 통해 최종 경기도 대표 오래된 가게 12선을 선정할 예정이다.

선정된 노포에는 △스토리텔링 카드 뉴스, 웹진, 스토리북 제작 △‘대표 노포 12개소 대상’ 6개 권역별 테마 코스 개발 등 관광 마케팅 콘텐츠 제작 지원 △경기관광 인스타그램, 기타 관련 누리소통망(SNS) 등재를 통한 홍보 등의 혜택이 있다.

‘경기도 우리 동네 오래된 가게 국민 추천’과 별도로 ‘경기도 우리 동네 오래된 가게 대표 이름 짓기(네이밍 공모전)’와 ‘경기도 우리 동네 오래된 가게 대표 캐릭터’ 공모에 참여할 수도 있다.

동네 오래된 가게에 누구나 쉽게 부를 수 있는 이름을 짓거나 캐릭터 디자인을 제출하면 된다. 캐릭터 공모 선정작은 인형으로 제작된다.

다른 공모전에 출품, 입상경력이 있는 경우, 다른 지자체 및 시·군에서 사용하고 있는 경우, 기존 상표등록 등이 되거나 사용 중인 네이밍 및 캐릭터는 공모 대상에서 제외된다.

가게 대표 이름 선정자 및 캐릭터 선정자에게는 50만원의 상금이 주어지며 참여자는 추첨을 통해 모바일 기프티콘을 지급할 예정이다.

최용훈 경기도 관광산업과장은 “올해는 경기도만의 정서와 이야기가 담긴 ‘경기도형 노포’를 발굴하는 원년으로 삼고 향후 이를 체계적으로 육성해 생활 관광의 대표 콘텐츠로 활용할 것”이라며 “도민이 직접 참여해 만들어가는 만큼 의미가 있는 이번 사업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