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에코플랜트, 국내 최초로 다수기업에 태양광 전기 공급···수출 기업 RE100 돕는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혜란 기자
입력 2023-06-29 15:28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SK에코플랜트가 창원국가산단 4개 입주기업에 태양광 발전으로 생산한 재생에너지 전력을 직접 공급한다.

전력시장을 통하지 않고 다수의 수요처와 1:N 방식으로 직접 전력거래계약(PPA : Power Purchase Agreement)을 맺고 재생에너지를 공급하는 국내 최초 사례다. 재생에너지 직접 PPA는 재생에너지 전기공급사업자와 전기구매가 필요한 사용자인 수요기업이 전력시장을 통하지 않고 직접 재생에너지 전력을 거래하는 계약으로 RE100(재생에너지 100%) 이행 수단 중 하나다.

SK에코플랜트는 29일 경남 창원시 동전일반산업단지에 위치한 경남창원그린에너지센터에서 국내 최초 산업단지 에너지 자급자족 인프라 구축사업 준공식 및 경남창원그린에너지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창원국가산단 에너지 자급자족 인프라 구축사업은 산단을 신재생에너지 활용 거점으로 전환하는 국내 최초 프로젝트다. SK에코플랜트는 이번 사업의 주관기관으로 SK C&C, SK D&D, 누리플렉스, 그리드위즈, 한국전기연구원, 한국산업기술시험원 등 6개 수행기관과 함께 창원 동전일반산단 내에 태양광, 연료전지, 에너지저장장치(ESS), 전기차 충전소 등이 갖춰진 경남창원그린에너지센터를 구축했다. 복합적인 신재생에너지 설비와 다수 전력거래계약을 통합적으로 운영, 관리하는 'RE100 플랫폼'도 함께 마련됐다.

SK에코플랜트는 재생에너지 직접 PPA를 통해 경남 창원시 소재 경한코리아, 태림산업, 현대정밀, 한국NSK 등 4개 기업의 RE100 이행도 지원한다. 실제로 폭스바겐 등 글로벌 기업에 제품을 납품하는 기업들이다. 산단 지붕 등 유휴부지에 태양광 발전소를 구축하고 입주기업의 재생에너지 사용 및 RE100 참여 수요를 발굴해 진행된 사업으로 의미가 남다르다.

SK에코플랜트는 최근 산업통상자원부에 재생에너지 전기공급사업자 등록도 마쳤다. 이번에 계약을 맺은 4개 기업은 SK에코플랜트가 창원시에 구축한 2메가와트(㎿) 규모의 태양광발전으로 생산된 재생에너지 전력으로 최소 9%에서 최대 28%까지 사용 전력을 충당하게 된다.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그동안 단일 공급사업자와 단일 사용자간 1:1 직접전력거래계약 사례는 있었지만, 단일 공급사업자가 여러 부지에 위치한 다수의 수요기업에 재생에너지 전력을 공급하는 1:N 유형의 직접전력거래계약은 이번이 국내 최초다.

특히 SK에코플랜트는 중소·중견기업에 재생에너지 사용 기반을 제공하면서도 직접 PPA로 인 한 추가 비용 부담은 최소화했다. 센터 부지에 분산에너지인 1.8㎿ 규모 연료전지를 설치하고, 전력 판매 수익을 활용해 재생에너지 사용으로 인한 전기료 부담을 낮춰주는 상생형 사업모델을 개발, 적용해 수요기업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SK에코플랜트는 이번 계약을 시작으로 국내 기업들의 재생에너지 사용 활성화, 특히 RE100 달성 지원을 지속한다는 방침이다. 최근에는 글로벌 RE100에 가입한 SK멤버사 및 국내 에너지다소비 기업들과 RE100 이행을 위한 협약을 맺고 다각적인 지원을 약속하기도 했다.

박경일 SK에코플랜트 사장은 "RE100 이행은 수출 비중이 높은 국내 기업들의 글로벌 비즈니스 수행에 필수적 요소가 되고 있다"며 "이번 프로젝트를 기반으로 산단을 재생에너지 활성화 거점으로 만드는 한편 국내 기업 RE100 이행 지원에도 속도를 낼 것"이라고 말했다.
 

박경일 SK에코플랜트 사장(왼쪽 3번째)을 비롯한 내외빈들이 태양광, 연료전지, ESS, 전기차 충전소 등이 갖춰진 에너지자급자족 인프라 디오라마를 둘러보는 모습 [사진=SK에코플랜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