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엿보기] '15라운드를 버틴 록키처럼'...세상이라는 '링' 위에선 당신에게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전성민 기자
입력 2023-06-22 17:47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저자 권희대| 출판사 책밥상 |236쪽

'15라운드를 버틴 록키처럼' 표지 [사진=책밥상]



지친 우리를 버티게 하는 것은, 으리으리한 그 무엇이 아니라 남들에게는 보이지 않을지도 모르는 ‘작은 것들의 지속적인 힘’이다. 

출판사 '책밥상'이 최근 신간 '15라운드를 버틴 록키처럼'(저자 권희대)을 출간했다.

꺾이지 않는 마음으로 20년 동안 문장을 가꿔온 작가가 여행 속에서 만난, 자신만의 꿈을 향해 하루를 나아가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첫 책으로 담았다. 

화려하지도, 빛나지도 않지만 묵묵히 오늘을 살아가는 보통 사람들의 작은 이야기들은 간결하고 주제가 선명한 ‘숏폼’ 형식에 담겨, 감동을 전한다.

상황을 반전시켜 해석하는 작가의 위트와 그가 찍은 사진은 이 작은 이야기들을 더 깊이 이해해 ‘삶의 큰 이야기’로 받아들이게 만든다. 책 속에 실린 사진은 미처 말로 하지 못해 사라지려는 마음의 조각이다.

저자 권희대가 찍은 사진 [사진=책밥상]


이 책에 등장하는 무명 가수, 낯선 모텔 주인, 무뚝뚝한 식당 사장님, 제주도에서 시나리오를 쓰는 후배, 이삿짐센터의 일꾼들은 이웃이자 바로 우리들의 모습이다. 

세상 곳곳의 사람들이 역경 속에서도 자신의 길을 걸어가는 단단하고도 작은 이야기들은 특별하지 않은 일상을 마주하는 우리들에게 크나큰 위로와 힘이 된다. 

저자 권희대는 서울대에서 미술을 공부했고 월간지 기자, 여행서 기획자 등을 거쳐 현재는 전 세계에서 가장 큰 복합문화공간 중 한 곳에서 홍보팀을 맡고 있다. 여러 길을 돌아왔지만 결국 문자로 그림을 그리며 사진도 찍는다. 
 

저자 권희대가 찍은 사진 [사진=책밥상]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