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국빈 방문 베트남서 1억 달러 규모 수출계약 추진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박기락 기자
입력 2023-06-22 20:17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윤석열 대통령의 베트남 국빈 방문을 맞아 홍보수석실 해외홍보비서관실이 기획한 '교류·협력을 통해 같이 발전하는 동반자'란 주제의 광고 영상이 순방 도시인 하노이에서 지난 6월 19일부터 상영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의 베트남 국빈 방문을 계기로 현지에서 열린 양국 간 수출상담회에서 최대 1억 달러 규모의 계약 추진이 예상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2일(현지시간) 우리의 제3위 교역·투자대상국이자, 무역흑자 1위국인 베트남 하노이 국립컨벤션센터(NCC)에서 '한-베트남 파트너십 박람회'를 열고 '한-베트남 무역상담회'와 'K-산업 쇼케이스'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윤 대통령의 베트남 방문을 계기로 공급망 위기와 글로벌 불확실성 등 어려운 수출 여건을 돌파하기 위해 마련됐다. 

한-베트남 무역상담회에서는 전기·전자, 자동차를 비롯한 제조업, 소비재, 콘텐츠, 농·수산 식품 수출 및 인프라 수주 등 다양한 분야 중견·중소기업과 스타트업 등 100개사와 베트남 바이어 200여 개사가 참여했다. 

산업부는 무역상담회에서 400건의 1:1 상담이 이뤄졌으며 최소 4000만 달러(1년 이내 성약 가능 예상금액)과 최대 1억 달러(3년 이내 성약 가능 예상금액)의 계약 추진이 예상된다고 밝혔다. 

이어 K-산업 쇼케이스에서는 우리의 최대 무역 흑자국인 베트남에서 70만명 이상을 고용하고, 수출의 약 30%를 담당하는 우리 기업(8800여개)의 경제협력 성과를 현지 국민들이 체험할 수 있도록 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산업부는 이번 행사를 통해 확인된 베트남 소비자들의 관심이 향후 실질적 비즈니스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관련 지원 및 현지 경영여건 개선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