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양군, 신품종 딸기 육종가와 클러스터 업무협약 체결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동원 기자
입력 2023-04-17 10:40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 신소득 전략작목으로 육성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

관계자들이 지난 4월 14일 딸기 육종가와 클러스터 산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사진=양양군]

강원 양양군이 기후변화와 농업인구 고령화에 따른 대안으로 ICT 융합 스마트팜 보급을 통한 청년 농업인 육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17일 양양군에 따르면 군에서는 식물신품종보호법에 기반한 신품종 딸기 클러스터 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있으며, 지난 4월 14일 딸기 육종가와 클러스터 산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양군은 딸기 육종가에 의해 품종보호 출원된 신품종 딸기를 선제적으로 보급할 수 있게 되었고, 또 신소득 전략작목으로 육성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게 되었다.
 
올해 처음 도입하는 품종은 ‘샤이투’라는 분홍색 딸기로서 2022년 육종가에 의해 출원되어 현재 품종보호 심사 중에 있고, 농업기술센터에서는 새롭게 조성된 테스트베드에서 이 품종에 대한 재배 실증시험을 마쳤다.
 
군은 딸기 주산지와의 비교 평가를 통하여 기존 딸기와 차별성 및 유통에 대한 경쟁력이 높을 것으로 판단 지역에 확대 보급하기로 했다.
 
군은 본 업무협약 및 실시권 계약을 통해 향후 5년 동안 신품종 딸기묘 18만4000 주를 관내에 보급할 계획이며, 딸기묘 생산을 위해 거마리 시험포에 0.1ha 규모의 딸기 육묘장 설치를 추진하고 있다.
 
황병길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신품종 딸기 클러스터 산업 육성 업무협약을 통해 육종가와 농업인 그리고 양양군이 한몸이 되어 농가소득 향상 및 지역 전략 산업 육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