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사격 국가대표 후보 선수 최적 전지훈련지로 '각광'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포항) 최주호 기자
입력 2023-02-15 17:5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대한사격연맹과 포항시사격연맹 주관 동계 합숙 훈련 포항실내사격장서 진행

  • 시, 훈련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차량과 쾌적한 환경 제공 등 적극 지원

사격국가대표 후보 선수들이 포항실내사격장에서 동계 합숙 훈련에 앞서 단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포항시]

경북 포항시가 최적의 훈련 환경을 제공하며 사격 국가대표 훈련 선수단의 합숙 훈련을 매년 유치하는 등 전지훈련지로 각광 받고 있다.
 
포항시는 사격 국가대표 후보 선수들이 포항실내사격장에서 체력·기술·정신력에 초점을 맞춘 동계 합숙 훈련에 돌입해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합숙 훈련은 대한사격연맹과 포항시사격연맹 주관으로 지난 9일부터 26일까지 총 18일간 진행된다. 훈련에 참가한 선수단은 1992년 바르셀로나 올림픽 금메달 출신 여갑순 전임 감독 외 전문 지도자 4명과 고등학교 2학년부터 대학교 3학년까지의 선수 중 2022년 선발전 기록으로 선발된 공기소총 선수, 공기권총 선수 등 총 49명으로 구성됐다.
 
이들 중 우수한 기록을 낸 선수들은 2023년 6월에 개최되는 독일 주니어 월드컵 대회 참가의 기회가 주어지며, 오는 7월에 대한민국에서 처음으로 열리는 주니어 글로벌 선수권 대회인 2023 창원세계주니어선수권대회 선발 기회가 주어진다.
 
지난 10일에는 포항북부소방서 지원으로 스포츠 현장에서 필요한 응급처치 및 심폐소생술 실습 교육을 실시했으며, 후보 선수들은 전문 지도자들로부터 개인의 사격술을 점검 받고 체계적이고 집중적인 지도를 받고 있다.
 
포항시는 2019년 청소년대표팀 합숙 훈련을 시작으로 2020년부터 현재까지 매년 국가대표 후보 선수 합숙 훈련을 유치하며 선수들이 어려움 없이 훈련에 전념할 수 있도록 차량 지원과 쾌적한 훈련 환경 제공 등 선수들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황상식 포항시 체육산업과장은 “사격 국가대표 후보 선수가 참가하는 훈련인 만큼 선수들이 포항에 머무는 동안 안전하고 효율적으로 훈련할 수 있도록 사전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포항의 따듯한 기후를 강점으로 활용해 다양한 전지 훈련 유치 등을 통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