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보라 안성시장, "반도체 산업 육성해 도시 경쟁력 높이겠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안성)강대웅·윤중국 기자
입력 2023-02-15 15:21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반도체 산업 유치전략 국회 토론회 개최

  • 중대시민재해 안전·보건 의무이행 하반기 보고회 개최

[사진=안성시]

경기 안성시는 15일 국회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반도체 산업 유치전략 토론회를 개최하고 안성의 반도체 산업 육성방안과 전문 인재 양성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최혜영 국회의원과 공동으로 주최한 토론회는 김성환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원회 의장, 양향자 국민의힘 반도체산업 경쟁력강화 특별위원회 위원장, 김용민 의원, 양이원영 의원, 이용선 의원, 반도체 기업인, 관내 대학교 총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김보라 안성시장의 반도체 육성전략 발표와 전문가 기조 강연, 종합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김보라 시장은 전략발표를 통해 안성시의 중점목표를 △반도체 소부장 특화단지 조성 및 기업 유치 △반도체 인력양성센터 구축 및 실무인재 육성으로 선정하고 안성시가 가진 지리적 강점과 경제적 효율성을 바탕으로 안성시 반도체 산업의 추진전략과 비전에 관해 설명했다.
 

[사진=안성시]

이어 한국폴리텍대학 반도체융합캠퍼스 박창순 학장은 주제발표를 통해 “반도체 산업의 성공을 위해서는 안정적인 인력공급과 산학연 협업이 중요하다”며 “안성시가 관내 대학과 함께 추진하는 인력양성센터를 기반으로 전문 인재 육성과 인프라 공유, 기업지원 등에 적극적으로 나서야 한다”고 밝혔다.
 
종합토론에 나선 전문가들은 “안성이 추진하는 소부장 특화단지 조성은 반도체 후방산업 발전에 있어 매우 중요한 사안”이라며 “반도체 산업 유치를 위해 지역과 대학, 기업, 시민이 모두 협력해야 한다”고 입을 모았다.
 
또한, 반도체 도시로 안성이 지닌 강점으로 △K반도체 벨트의 중심에 위치한 입지여건 △사통팔달의 도로망,철도망 등 교통접근성 △경쟁력 있는 산업단지 조성원가 △지역대학의 반도체 학과와 연계한 인재 공급 용이성 등이 제시됐다.
 
김보라 시장은 “현재 대한민국의 반도체 산업은 한 단계 더 도약인가 위축인가의 갈림길에 서 있다”라며 “도약을 위한 필수요소인 소․부․장 산업과 인력양성, 이 두 가지 목표를 가장 효율적으로 수행할 수 있는 지역은 바로 안성”이라고 강조했다.
중대시민재해 안전·보건 의무이행 하반기 보고회 개최

[사진=안성시]

경기 안성시는 중대시민재해 안전·보건 의무이행 하반기 자체점검에 따라 보고회를 개최하고 관내 주요 공공시설물에 대한 법적 의무 이행사항을 재확인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하반기 보고회는「중대재해 처벌 등에 관한 법률」이 2022년 1월 27일부터 시행됨에 따라 법 적용 시설물에 대한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과 이행에 관한 조치를 확인코자 추진되었으며 지난 2022년 8월 상반기 보고회 이후 두번째로 진행됐다.
 
주요 점검사항은 △필요한 안전인력 확보, 안전예산 편성 및 집행 사항 △안전점검 계획에 따른 이행 여부 △주요 유해·위험요인 발굴 사항 및 조치 △안전·보건 관계 법령상 의무사항 이행 및 안전교육 이수 여부 등이며, 안성시 공무원과 안전관리자문단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시설물 소관 부서장의 추진상황 보고 후 안전관리자문단의 의견 청취 및 답변하는 순서로 진행됐다.
 
특히 법률·방재·소방·전기 등 각 분야별 전문가로 이뤄진 안전관리자문단은 안성시 공공시설물에 대해 종합적인 시각 및 사례 예시를 통하여 보다 구체적인 의견을 제시해 안전·보건 정책 추진의 효율성을 높이겠다는 방침이다.
 
이번 보고회를 통해 발견된 일부 미흡한 사항에 대해서는 각 소관 부서에서 신속 보완하고 자문단의 의견을 바탕으로 사고 사례를 선제적으로 발굴해 중대시민재해 예방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이번 보고회를 통해 지난 상반기 보고회 이후 얼마나 개선됐는지 확인할 수 있었으며 다시 한번 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가질 수 있었다”며 “안성시에서 일어나는 위험 상황의 사각지대가 없도록 최선을 다해 점검하고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