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전대 후보등록 최종 마감…당대표 9명·최고위원 18명·청년 11명 접수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석유선 기자
입력 2023-02-03 18:39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국민의힘 당 대표 출사표 던진 안철수 의원 [사진=연합뉴스]



국민의힘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3일 전당대회 후보등록을 최종 마감했다.

'윤심(尹心·윤석열 대통령 의중)'을 등에 업은 김기현 의원과 안철수 의원의 양강 구도 속에서 황교안 전 대표와 조경태·윤상현 의원이 후보등록을 마쳤다.

김건희 여사 팬클럽 회장을 맡았던 강신업 변호사와 친이준석계로 분류되는 천하람 변호사 등 총 9명이 후보에 등록하며 열기가 뜨거워지고 있다.

최고위원에는 태영호, 이만희, 조수진, 허은아 의원 등  총 18명, 청년 최고위원도 지성호 현역 의원과 장예찬 청년재단 이사장 등 원내 뿐만 아니라 원외 당협위원장과 유튜버들까지 총 11명이 등록을 마치며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다.

국민의힘 중앙선관위는 오는 5일 후보자들에 대한 자격심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앞서 중앙선관위는 지난달 17일 "전과자의 경우, 공직후보자나 국회의원 등을 공천할 때 적용되는 범위가 당헌 당규에 있다"며 공직후보자 기준을 적용하는 방안으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당대표 후보 뿐만 아니라 최고위원과 청년 최고위원 후보가 난립하고 있는 만큼, 당내에서도 엄격한 적격심사를 통해 후보자를 면밀히 살펴봐야 한다는 주장이 설득력을 얻고 있다. 

한편 당 선관위는 오는 13일부터 3월 2일까지 전국 권역별 합동연설회를 연다.

전당대회 후보들은 △13일 제주(퍼시픽호텔) △14일 부산·울산·경남(부산항국제전시컨벤션센터) △16일 광주·전북·전남(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 △21일 대전·세종·충북·충남(대전대 맥센터) △23일 강원(홍천실내체육관) △28일 대구·경북(대구 엑스코) △3월 2일 서울·인천·경기(경기 고양체육관) 순으로 연설에 나선다. 부산·울산·경남은 오후 3시, 나머지 지역은 오후 2시에 진행한다.

TV토론은 당대표 후보 토론이 △15일 TV조선 △20일 MBN △22일 KBS △3월 3일 채널A 순으로 열린다. 오는 27일에는 국민의힘 유튜브 채널인 오른소리에서 선출직 최고위원 및 청년최고위원 후보자 토론이 진행된다.

앞서 선관위는 당대표 후보 컷오프 규모도 4명으로 확정했다. 선출직 최고위원 후보자는 8명, 청년최고위원 후보자는 4명으로 각각 결정했다. 컷오프를 위한 여론조사는 100% 책임당원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오는 8~9일에는 책임당원 여론조사를 실시해 10일 본 경선 진출자를 발표할 계획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