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퓨처넷, 넷마블 자회사 엠엔비와 사업협력 MOU 체결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최오현 수습기자
입력 2023-01-20 08:0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류성택 현대퓨처넷 대표(왼쪽)와 배민호 엠엔비 대표(오른쪽) [사진=현대퓨처넷 제공]

현대백화점그룹 계열 정보통신기술(ICT) 전문 기업 현대퓨처넷이 넷마블 자회사 엠엔비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협약식에는 류성택 현대퓨처넷 대표와 배민호 엠엔비 대표 등이 참석했다.

이들은 현대퓨처넷의 실감콘텐츠 전시 기획·운영 역량과 엠엔비의 콘텐츠 IP를 접목해 협업 프로젝트를 전개할 계획이다. 그 일환으로 오는 23일부터 약 한 달간 IP 캐릭터인 쿵야를 활용한 실감형 콘텐츠를 더현대 서울 지하 디지털 갤러리에 송출한다.

류성택 현대퓨처넷 대표는 "방송통신 사업 부문 매각 이후 핵심 사업 재편을 위해 전략적으로 제휴를 통한 신규 사업을 발굴하고 있다"며 "올해부터 신규 사업을 확장하고 기존 영위 사업 부문도 강화해 의미 있는 성과를 달성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