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타르 월드컵] 치치 브라질 감독 "한국전 방심 안 할 것"…한국 승리 확률은 14%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한영훈 기자
입력 2022-12-03 15:45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3일 오전(한국시간)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경기 후 한국팀의 16강 진출이 확정되자 축구팀이 환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브라질 축구대표팀의 치치 감독이 월드컵 16강에서 격돌하는 한국전에서 방심하지 않겠다는 뜻을 밝혔다.
 
치치 감독은 3일(한국시간) 카타르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카메룬과의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서 0-1로 패한 뒤 이 같은 의지를 내비쳤다.
 
그는 “이번 대회에서 한국은 포르투갈, 사우디아라비아는 아르헨티나, 튀니지는 프랑스, 카메룬은 우리를 꺾었다"며 ”다음 경기에선 긴장을 늦추지 않을 것이고, 구체적인 전략은 내일 고민할 것“이라고 밝혔다.
 
대다수 관중들은 16강전에서 브라질의 승리를 유력하게 점치고 있다.
 
미국 닐슨 산하 데이터업체 그레이스노트가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한국이 브라질전에서 승리할 가능성은 23%로 집계됐다. 16강 진출 국가 가운데 가장 낮은 확률이다. 데이터 전문 업체 옵타는 이보다도 낮은 14.41%로 점쳤다.
 
앞서 한국은 브라질과 치른 평가전서 1-5로 대패했던 바 있다.

하지만 아직까지 결과는 쉽게 예단하기 어렵다는 게 중론이다. 실제로 같은 조사에서 우리나라가 16강에 올라갈 확률은 11%에 불과했다. 이번 대회에서는 다양한 변수가 속출하고 있는 만큼, 예측 숫자는 참고 지표일 뿐 큰 의미는 없다는 의견이 설득력을 얻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웹툰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