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 안전경영위원회, 사업장 현장점검...직원 간담회도 진행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남라다 기자
입력 2022-11-24 09:47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SPC 안전경영위원회 정갑영 위원장(가운데)과 조현욱 위원(왼쪽)이 평택 SPL에 방문해 생산 라인 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사진=SPC]

SPC는 지난 SPL 사고 후속 대책으로 출범한 안전경영위원회가 SPL을 비롯한 주요 사업장들을 방문해 현장을 점검하고 노동조합과 간담회를 가졌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현장 방문은 SPC의 사업 현장을 직접 확인하고 안전관리 강화 및 노동환경 개선 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이뤄졌다. 현장 점검은 SPL 및 파리크라상 성남 공장, 샤니 성남 공장 등에서 진행됐다.

정갑영 안전경영위원회 위원장과 조현욱 위원은 지난 22일 경기도 평택시 SPL을 방문해 외부 전문기관을 통한 안전 진단 현황을 듣고 개선 조치가 완료된 사항 등을 직접 확인했다. 노동조합과 만나 현장의 목소리와 건의사항을 듣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이날 노동조합 간담회에서는 현장에서 근무하는 직원들이 안전보건에 대한 의견은 물론, 근무 여건과 노동 환경 개선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제안했고, 안전경영위원회는 이를 적극적으로 수렴하여 회사에 권고하기로 했다.

정갑영 안전경영위원장은 “현장을 직접 돌아보고 직원들의 의견을 청취하면서 반드시 문제점을 고치고 개선하겠다는 회사 측의 확고한 의지를 느낄 수 있었다”며 “산업 안전은 물론 노동환경과 사회적책임 분야까지 회사 전반에 대해 면밀히 살피고 변화와 개선을 이끌어내 SPC가 고객의 신뢰를 되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안전경영위원회는 이달 말 안전 진단이 완료되면 결과를 검토해 개선 방안을 발표할 예정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웹툰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