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스마트포럼] "중소·벤처·스타트업 글로벌 진출 지원"…K스타트업 전성시대 연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조재형 기자
입력 2022-11-23 17:00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서 '2022 제3회 스마트대한민국포럼 대상' 개최

23일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열린 '2022 제3회 스마트대한민국포럼 대상'에 참석한 인사들이 행사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앞줄 왼쪽부터 이재홍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장, 이정한 한국여성경제인협회장, 김한정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야당 간사, 윤관석 국회 산자중기위원장, 오종석 아주경제신문 사장,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한무경 국회 산자중기위 여당 간사, 주영섭 스마트대한민국포럼 조직위원장, 김세종 이노비즈협회 정책연구원장 
뒷줄 왼쪽부터 우영환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부이사장, 추문갑 중소기업중앙회 상근이사, 김영갑 기술보증기금 이사, 김용문 창업진흥원장, 조성호 공영홈쇼핑 대표, 오동윤 중소벤처기업연구원장, 김분희 한국여성벤처협회장, 김경숙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상임이사, 장태관 경청 이사장, 유정희 벤처기업협회 혁신정책본부장 [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디지털 경제를 선도하는 중소‧벤처‧스타트업을 발굴하고, 글로벌 유니콘으로 성장하는 업체를 조명하기 위한 스마트대한민국포럼이 성공리에 열렸다.
 
아주경제는 23일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에서 ‘디지털 경쟁시대, K-스타트업 글로벌 성공 전략’을 주제로 ‘2022 제3회 스마트대한민국포럼 대상’을 개최했다.
 
스마트대한민국포럼은 각 분야에서 선전하고 있는 중소‧벤처‧스타트업의 디지털 경제 전환 과정을 조명하기 위한 포럼이다.
 
오종석 아주뉴스코퍼레이션 사장은 개회사에서 “고물가·고금리·고환율 등 이른바 3고 현상과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원자재 가격 상승이라는 위기를 맞고 있는 우리 경제의 재도약을 위해 혁신성장의 힘을 발휘해야 한다”며 “중소벤처기업과 스타트업이 앞장서 대한민국의 혁신성장을 이루는 데 동행하겠다”고 강조했다.
 
윤관석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위원장은 축사를 통해 “오늘 산자중기위 소위에서 납품대금 연동제 심사에 본격적으로 들어가는데 성과가 나올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여러 법안을 들여다볼 예정이지만 무엇보다 스마트포럼에서 주목하는 대한민국의 우수 스타트업 경쟁력 강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중소·벤처·스타트업이 세계로 나가기 위해 먼저 해결해야 할 것이 규제”라며 “내년에 글로벌 규제자유특구를 신설하고, 고도화된 스마트공장 도입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이날 포럼에서는 디지털 경제를 선도하는 국내 중소‧벤처‧스타트업을 격려하고 시상하는 스마트대한민국대상 시상식도 진행됐다. 중소벤처기업부장관상은 데이터농업 스타트업 그린랩스가 영예를 안았다. 이 외에도 중소기업중앙회장상‧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사장상‧기술보증기금이사장상 등 총 21점의 상장이 각 분야에서 활약하는 중소‧벤처‧스타트업인에게 수여됐다. 

포럼 주제발표에는 최지영 코리아스타트업포럼 경영전략본부장과 제2회 스마트포럼 대상 수상기업인 핀다 이혜민 대표가 연사로 나와 K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 전략 등에 대해 의견을 개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웹툰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